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서울 한강공원에 서울광장 32배 규모 꽃길·꽃밭 펼쳐진다

수정일 | 2014-04-10

 

서울 한강공원에 서울광장 32배 규모 꽃길·꽃밭 펼쳐진다

 

메밀꽃 반포(서래섬) - 2013. 10 백일홍 - 뚝섬(성수대교 주변) - 2013. 7 황화코스모스- 양화(양화대교주변) - 2013. 8 황화코스모스-반포(꽃밭) - 2013. 7

 

멀리가지 않더라도 주변 한강공원에만 가면 봄바람 속 꽃내음과 함께 가족, 연인, 친구와 산책길을 걷고 사진으로 추억도 남길 수 있습니다! 올 봄부터 겨울까지 한해동안 서울시내 한강공원 전체 11개 공원의 산책로, 자전거도로변, 녹지대, 광장 등에 126종 총 450만 본의 다채로운 꽃의 향연이 펼쳐집니다.

 

면적으로는 작년보다 2배 넓어진 총 21만㎡로써 서울광장의 32배에 맞먹는 크기이고, 길이로는 35.9㎞에 이르는 규모입니다.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작년 처음으로 한강 꽃길 조성사업을 추진, 자전거도로변, 반포서래섬, 녹지대 등 11만㎡를 조성해 시민들의 큰 호응을 받은 바 있습니다.

 

이중 1만2천㎡는 산책로와 자전거도로 주변에 조성돼 가장 가까이서 시민들을 맞이합니다. 특히 산책로엔 올해 처음으로 꽃을 식재돼 계절마다 새로운 꽃길을 선사합니다. 한번 심으면 매년 꽃을 피워 씨앗 값을 절약할 수 있는 다년생 꽃과 한번 피고 져 그 자리에 다른 꽃을 심을 수 있는 일년생 꽃을 함께 심고 파종해 사시사철 다양한 꽃을 볼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올 봄의 경우 여의도·양화·이촌·뚝섬한강공원 안내센터 주변에 팬지, 비올라, 꽃양귀비, 데이지, 금잔화 등을 집중적으로 심어 이곳을 찾으면 달콤한 꽃내음을 맡으며 봄소풍을 즐길 수 있습니다. 이곳 이외에도 유채, 밀 등 봄을 대표하는 꽃이 곳곳에 식재됩니다.

 

또, 4~5월 중으로 잠실·망원 한강공원에 포토존을 새로 설치하고, 여의도·양화 한강공원에는 30~50m 규모의 장미터널을 설치해 색다른 볼거리도 제공한다는 계획입니다. 지난 해에는 여의도·뚝섬 한강공원에 포토존을 설치해 많은 시민여러분들의 호응을 받은 바 있습니다. 이밖에도 여름(원추리, 천일홍, 백일홍, 메리골드 등), 가을(쿠션맘, 중추국, 코스모스 등)에도 각 계절을 대표하는 꽃들을 심을 예정입니다. 서울시는 이런 내용으로 올 한 해 ‘2014 한강백리길 꽃길 조성사업’을 펼친다고 밝혔습니다.

 

[꽃밭가꾸기, 시민들도 참여할 수 있나요?]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에서는 한강 꽃밭 가꾸기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 또는 민간단체에게 꽃식재 시기를 고려하여 꽃밭 장소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꽃씨 또는 꽃묘를 후원하거나 직접 한강 공원 꽃길 만들기에 참여하고 싶은 시민은 한강사업본부 녹지관리과(☎3780-0845)에 문의하면 됩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문화홍보과
  • 문의 3780-0763
  • 작성일 2014-04-09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