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공공기관 폐기물 Zero화, 자치구와 동주민센터로 확대

수정일2014-03-25

‘13년 7월부터 추진하고 있는 서울시 청사내에서 발생하는 쓰레기는 줄이고, 재활용률은 최대로 높인다는 취지의 ‘공공기관 폐기물 Zero’ 화 시범사업이 추진 8개월 만에 25개 자치구 청사 및 423개 동주민센터로 확대됩니다.

 

올 7월부터는 시·구 산하기관 총 2,767개소로 ‘공공기관 폐기물 Zero’ 사업을 확대할 계획입니다

• ‘13년 7월부터 시작한 ‘공공기관 폐기물 Zero’ 사업은 ‘13년 9월부터 50여개의 공사·투자출연기관·사업소 등으로 확대되었으며
• 25개 자치구 본청 및 423개 동주민센터는 분리배출체계 개선, 직원 교육 및 자체점검을 통해 집중 관리되고
• 2,767개 市·區 산하기관 (국공립어린이집, 시설관리공단 등)에서는 자율적으로 실시합니다.

 

‘공공기관 폐기물 Zero’ 사업의 정착을 위해 먼저 개인 쓰레기통을 없애고, 3종 이상의 분리 배출함을 부서별로 설치하여 최대한 촘촘하게 재활용을 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은 물론, 부서 내 분리배출 실태와 종량제 쓰레기 봉투에 재활용 가능한 품목이 섞여서 배출 되고 있는지를 집중적으로 점검하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종량제봉투 부서실명제를 실시하고, 분리배출 직원 교육을 강화해 생활 속에서 발생하는 쓰레기 자체를 근본적으로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 결과, 서울시 청사를 기준으로 종량제봉투 사용량은 시행 전과 비교하여 시행 후 약 78%로 줄어들었으며, 이를 통해 연간 4천 7백만원에 달하는 봉투 구입비용이 절감되었습니다.

 

• 종량제 봉투 사용량 획기적 감소 – 100ℓ 기준

봉투 사용량(일/개)

봉투 구입비(만원/월)

시행 전

시행 후

참 고

시행 전

시행 후

참 고

80

17

78% 감량

490

100

47백만원/년

절감효과

 

•  종량제 봉투 사용량 추이(개/월)

사용량 추이

 

 

또한, ‘공공기관 폐기물 Zero’ 사업 이후 버려지는 쓰레기는 줄어든 대신 종이, 플라스틱 등 재활용이 약 26%정도 증가해 연 7천 2백만원 상당의 재활용품 판매 수익금을 부가적으로 얻게 되었습니다.

 

서울시청사 등 시범운영 과정의 우수사례를 자치구, 산하기관 등으로 전파할 계획이며, ’15년에는 전 공공기관, 일반대형건물 등으로 확대시켜 서울이 세계 제일의 재활용도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추진성과(시청사 기준) 서울시 시행 사례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기후환경본부 - 자원순환과
  • 문의 02-2133-3694
  • 작성일 2014-03-25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