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전국 최저 연 1.75%로 태양광 발전 지원

수정일2014-03-18

 

서울시는 에너지 위기에 적극 대응하고 민간부문의 신재생에너지 보급확대를 위하여 태양광 설비용량 150kW 이하 태양광 발전시설을 설치하는 발전사업자에게 올 한해 동안 20억원을 지원한다고 밝혔습니다.

 

※ 융자신청이 많을 시 기후변화지금을 통해 추가 예산 증액 예정

 총 설치비의 60% 이내, 최대 1억 5천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으며, ‘14년부터는 시민경제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융자 이율을 전국 최저 수준인 연 1.75%로 대폭 인하해 지원.

 ’12년 2.5% → ‘13년 2.0% → ’14년 1.75%

 

시는 서울시 에너지 정책인 ‘원전하나줄이기’ 사업의 일환으로 일반건물의 옥상 등을 활용한 150kW 이하 중소규모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를 활성화하고 신재생에너지 생산 등 분산형 전원 보급 확대를 마련하기 위해 소규모 발전사업자들을 위한 지원 정책을 강화하는 등 민간 분야의 참여를 적극적으로 유도하고 있습니다. 특히, '13년 5월부터 서울지역 모든 건물의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 가능여부와 발전용량을 시각화해서 알려주는 '서울 햇빛지도(http://solarmap.seoul.go.kr)'를 운영하여 시민에게 태양광 발전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또한, 소규모 태양광 발전사업자(50kW)에게 1kWh당 50원을 지원하는 서울형 햇빛발전 보조금 제도 도입, 신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REC) 판매 지원, 협동조합 발전사업 참여 부지 등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다양한 지원제도 운영으로 수익을 내기 위한 서울시내 태양광 발전 사업 허가 신청이 '12년 29개소에서 ’13년 100개소로 대폭증가 하고 있습니다.

시는 ‘12년 하반기부터 전국 최초로 발전사업자에게 저리융자 지원제도를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31개 태양광 발전소 설치 비용으로 총 12억 2천 7백만 원을 저리융자로 지원하였다. ‘12년에는 총 5건에 1억 5천만원을 지원하였으며, ’13년에는 총 26건에 10억 7천여만원을 발전사업자에게 지원했습니다.

융자 기간은 8년 분할상환(3년 거치 5년 분할상환)으로 금리는 연 1.75%이며, 융자지원 추천은 “태양광 발전시설사업 융자심의위원회” 심의 후 결정됩니다.

 

구체적인 융자지원 규모와 세부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 (http://seoul.go.kr) 시정소식→고시·공고에 게시되어 있으며, 융자 신청, 접수방법은 서울시 녹색에너지과(전화 02-2133-3566)으로 문의하면 됩니다.

 

서울시는 태양광 발전에 관심이 많았지만 그간 초기 투자비에 부담을 느꼈던 시민들이 이번 지원 사업을 통해 친환경에너지 생산에 동참할 수 있길 기대합니다. *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녹색에너지과
  • 문의 2133-3566
  • 작성일 2014-03-18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