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초미세먼지 대응과 시민건강에 관한 ‘청책’의 장이 열립니다

수정일2014-03-11

초미세먼지 고농도 현상으로 주의보 단계가 4일간 지속되고, 봄철 불청객 황사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시민 건강과 직결되는 대기질 문제에 대한 시민의 걱정과 선제적 대응 등의 의견 수렴을 위해 ‘초미세먼지 대응과 시민건강 보호’를 주제로 3월 12일(수) 15시, 신청사 태평홀에서 청책토론회가 열립니다.

 

청책토론회에는 박원순 서울시장을 비롯해 홍혜란 환경명예부시장, 황사발원지 몽골시민인 온드리오(명예부시장)가 참석하고 그린캠퍼스협회 홍보대사, 여성환경연대, 대기질 관련 전문가, 서울시민 등 150여 명이 참석합니다.

 

서울시는 ‘13년 10월부터 전국 최초로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시행하고, 대기질 개선 종합대책과 장기간 초미세먼지 고농도 상황 시 위기대책을 수립·시행하는 등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지속되는 초미세먼지 고농도 현상 등으로 인한 시민 불안과 걱정이 높아짐에 따라, 시민행동요령과 대응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이번 행사를 준비하게 되었습니다.

 

시는 2월 26일,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48시간 지속될 경우 “초미세먼지 위기관리 대책본부”를 구성하고, 비상차량을 제외한 일반 행정용 관용차량 운행을 전면 중단하고, 도로 물청소를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시보다 150% 확대하여 대대적으로 실시하고 시산하 사업장에 대해서는 가동시간을 80%로 단축하도록 하는 등 위기대책을 발표·추진하고 있습니다.

 

“초미세먼지와 시민건강 보호”라는 주제로 광운대 유경선 교수가 진행하며, ▲ 초미세먼지 대응 서울시 대기질 개선대책 ▲ 전문가의 주제발표(세종대 전의찬 교수, 아주대 장재연 교수) ▲ 자유토론 발언리더 발표(이세걸 서울환경운동연합 사무처장, 안양대 구윤서 교수) ▲ 토론회 참여시민들의 자유토론 순으로 진행됩니다.

 

전문가 발표내용으로는 세종대 전의찬 교수가 “고농도 초미세먼지 원인 및 대책”을 아주대 장재연 교수가 “초미세먼지 영향 및 건강보호”를 주제로 한 발표가 있을 예정입니다.

 

특히, 참석자 자유토론 시간에는 홍혜란 명예부시장, 황사 발원지인 몽골시민 온드리오(명예부시장) 등이 참여하여 초미세먼지에 의한 건강상 불편함과 애로사항을 비롯해 생활 속에서 대기오염을 줄일 수 있는 나홀로 차량 줄이기, 겨울철 실내 난방온도 낮추기 등 다양한 주제로 마음껏 이야기 할 수 있도록 진행될 예정이며, 제시된 내용은 서울시 “대기질 개선 대책” 수립에 적극 반영할 예정입니다.

 

청책토론회는 서울시 인터넷방송 라이브서울(http://tv.seoul.go.kr)을 통해 생중계되며, 다음 아고라 ‘서울광장’(http://bit.ly/seoul_agora)에 글남기기를 할 수 있습니다.

 

청책토론회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기후환경본부 - 기후대기과
  • 문의 02-2133-3614
  • 작성일 2014-03-1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