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남물재생센터에서 태양광으로 910가구 사용 전력 생산한다

수정일2014-02-18

서남물재생센터에 총 4만 6,296㎡ 규모에 1만 2,000장의 태양광 모듈이 설치되어 연간 910가구의 사용 전기를 공급할 수 있는 태양광 발전소가 가동을 시작했습니다. 이는 서울시내 2번째로 큰 규모로 친환경 에너지 생산으로 온실가스 감축은 물론 석유 수입의 대체 효과, 유휴공간 임대수익까지 일석다조의 효과를 얻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서남물재생센터 태양광발전소>

서남태양광2서남태양광3

 

㈜한화큐셀코리아에서 총 88억원의 순수 민간자본 투자로 건설된 서남태양광 발전소는 총 4만 6,296㎡ 규모에 1만 2,000장의 태양광 모듈이 사용되었으며 9개월간의 공사로 건설되었습니다. 또한 서울시에서는 사용하지 않았던 물정화시설의 상부공간을 민간기업에 임대하는 형식으로 제공하여 매년 7,500만원의 임대료 수익을 얻게 되었으며, 임대 기간은 20년간 총 15억에 달하는 재정수입을 얻게 됩니다.

 

서남태양광 발전소에서는 최대 910가구에서 연간 사용할 수 있는 전기를 공급할 수 있는 수준이며 연간 약 3천5백MWh의 전력이 생산되며, 생산된 전기는 한국전력공사에 판매되어 한전의 송전 시설을 거쳐 서남태양광발전소 주변의 물재생센터 및 인근지역에 공급됩니다. 특히, 서남 태양광 발전소에서 생산되는 친환경 에너지를 통해 연간 약 1,580톤의 CO2 감축이 예상되며 화석연료인 석유로 환산시 약 739TOE의 에너지를 절약한 효과와 같습니다.

 

그간 서울시는 서남물재생센터를 비롯하여 12개 공공시설의 유휴공간을 활용하여 민간자본 368.6억원을 유치하고 태양광발전시설(13.5MW)을 가동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서울시 공공시설인 강북·구의·영등포 아리수정수센터, 공영차고지 및 주차장 등의 유휴공간은 물론 국·공유 시설을 포함한 민간부분의 유휴공간도 확보하여 태양광 발전사업이 지속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 등 노력할 계획입니다.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가 순수 민간자본으로 진행돼 재정 부담이 전혀 없었을 뿐 아니라, 오히려 임대료 수입을 통해 자치단체 수익을 창출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두고 있는 만큼 앞으로 시민들의 에너지 소비주체에서 생산의 주체로 변화될 수 있도록 대규모의 민자 태양광 발전소 건립과 병행하여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소규모 태양광 보급에도 노력할 계획입니다. *

 

첨부파일 : 서남 태양광 발전시설 현황 및 민간 발전소 준공현황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기후환경본부 - 녹색에너지과
  • 문의 02-2133-3570
  • 작성일 2014-02-17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