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롯데리아․엔제리너스, 도심 가로휴지통 확대

수정일2013-12-17

서울시와 패스트푸드점 롯데리아(주), 까페 프랜차이즈인 엔제리너스가 시민과 관광객이 많이 찾는 주요 도심지역에 가로변 휴지통을 함께 늘리기로 하였습니다.

 

서울시와 이들 기업은 가로휴지통 60개를 명동, 종로, 홍대입구, 광화문 주변에 12월말까지 설치하는 ‘깨끗한 서울 거리 만들기’에 나섭니다. 롯데리아(주)와 엔제리너스가 비용 및 디자인을 무상으로 제공해 공공의 설치 비용부담을 줄였으며, 휴지통 하단엔 서울시와 양 기업의 로고가 들어갔습니다.

 

< ㈜ 롯데리아, 엔제리너스 제작 가로휴지통 설치 현황 >

구분

종 로

중 구

서대문

마 포

종 로

광화문 주변

명동

시청주변

신촌

(걷고싶은거리 및 주변)

홍대주변

수량

60

6

6

10

8

15

15

 

< ㈜ 롯데리아, 엔제리너스 무상제공 가로휴지통 설치사진 >

휴지통1

 

이번 가로변 휴지통 확대는 도심 내 휴지통 감소 추세 속에서, 급증하는 쓰레기, 시민 불편과 민원을 해소하고자 하는 서울시의 계획에 롯데리아(주)와 엔제리너스가 참여 의사를 밝히면서 이루어졌습니다.

 

롯데리아(주)와 엔제리너스는 편리성과 위생성을 이유로 1회 용기 사용량이 증가하고 있지만, 제대로 회수되지 못하고 길거리에 그대로 버려지는 경우가 많아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서울시의 ‘깨끗한 서울거리 만들기’에 선도적으로 동참하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가로 휴지통 설치·관리를 맡고 있는 각 자치구들이 비용 상의 문제로 휴지통 늘리기를 꺼려하면서 서울 주요 도심지에서는 시민불편과 휴지통을 늘려달라는 민원이 계속되었고, 1995년 종량제 실시 이후 환경미화원 인력이 감소하면서 청소 및 관리 인력 부족으로 서울시내 가로휴지통은 95년 7,600여개에서 현재 4,724개까지 줄어든 실정입니다.

정류장

가 로

(횡단보도)

지하철

출입구

다중

이용시설

상가

지역

기 타

 

버스중앙차로

버스,택시

4,724

482

2,093

1,201

571

154

82

141

※ 가로휴지통 현황 : 7,607개 (‘95)⇒ 3,707개(’07)⇒ 4,724개(’13)

 

이번에 설치되는 60개를 시작으로 시민과 관광객이 많이 찾는 주요 도심 지역부터 가로 휴지통을 늘려 나가고, 휴일과 행사 등으로 일시에 많은 인파가 집중돼 쓰레기 발생이 급증하는 지점에는 이동식 또는 임시 휴지통을 집중 배치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할 예정입니다.

 

특히 향후 휴지통을 늘려가는 과정에서 기업의 자본과 시민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활용, 효율성도 높은 휴지통 보급에도 나섭니다. 예컨대 시민들의 창의적 아이디어를 휴지통 디자인에 담고, 이렇게 제작된 휴지통에 기업 광고를 적극 유치함으로써 공공 비용 절감 및 기업의 사회공헌·광고효과를 동시에 거두는 방식입니다.

 

아울러 디자인 과정에선 쓰레기 투입구 상단부를 원형으로 바꾸고 투입구를 확대해 버리기 쉽도록 개선하는 등 현재 휴지통 주변에 쓰레기가 쌓이고 무단투기가 발생하는 등의 기능개선도 추진합니다.

 

휴지통3

깨끗한 서울거리를 만들기 위해서는 쓰레기를 무단으로 버리지 않고, 분리수거를 늘려가는 시민들의 자발적인 실천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기후환경본부 - 생활환경과
  • 문의 02-2133-3723
  • 작성일 2013-12-17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