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62명 일일시장, ICLEI 청소년 모의세계총회 결의문 채택

수정일2013-12-12

 

「우리는 누구나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속에서 자신의 꿈을 펼치고 행복한 삶을 살아갈 권리가 있다. 뿐만 아니라 우리 후손들도 안락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환경을 보전해 나갈 의무를 지니고 있기도 하다.」

 

- 제5회 ICLEI 청소년모의세계총회 채택 결의안 중 -

 

 

서울시와 서울시교육청 공동으로 지난 12월 7일(토)에 청소년이 세계 각 도시의 일일 시장이 되어 ‘지속가능한 도시를 만들기’를 고민하는「ICLEI 청소년 모의세계총회」를 개최하였으며, 62명의 고등학생이 도쿄, 꾸리찌바, 울산 등 각 도시의 일일시장이 되어 지속가능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열띤 토론을 거친 끝에 청소년모의세계총회 결의안을 채택했습니다.

 

참가자들은 자원을 효율적으로 운영하는 도시, 저탄소 도시, 재난과 위기를 유연하게 대응하는 회복력있는 도시, 녹색사회기반시설을 갖춘 도시, 녹색도시경제가 실현되는 도시 등 총 5개의 세션에 일일시장으로 활약하며 진지하게 방안을 모색했습니다.

 

ECLEI 모의총회 1

 

‘자원을 효율적으로 이용하는 도시’를 주제로 한 세션1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일일 방글라데시 시장인 김예지 학생(하나고 1학년) 은 방글라데시의 빗물과 부리강가 강물을 이용한 수자원 활용방안과 향후 대책에 대해 제안하여 참가자들의 많은 공감을 얻었습니다.

 

‘녹색사회기반시설을 갖춘 도시’를 주제로 한 세션4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일일 기타큐슈 시장인 안현지 학생(이대부고 2학년)은 “청소년이 도시의 지속가능성를 고민하고 정책을 제안해 볼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여서 매우 뜻깊은 시간이었다”라며 “참가 학생들의 아이디어로 작성된 결의안이 향후 서울 시청를 포함한 도시정부가 정책을 수립할 때 반영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모의총회장 입구에는 중소기업의 우수 녹색제품을 소개하는 친환경 전시장을 마련하여, LED 스탠드, 컴퓨터 유휴 전력 차단기 등 에너지 절약 실천형 제품과 한지양말, 친환경 필기구 등 녹색생활 실천 제품 등을 전시해 참석한 청소년 및 학부모들의 관심과 눈길을 끌었습니다.

 

ECLEI 모의총회

 

서울시는 전 세계가 공통적으로 당면하고 있는 환경과 에너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국가 단위의 노력뿐만 아니라 도시 단위의 적극적인 참여와 실천이 중요하다 생각하고 있습니다. 발표와 토론을 통해 창의적인 대안을 공유하고, 일일시장이 제안한 결의안을 생각하며 지속가능한 도시만들기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해주기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

 

참고파일 :

ICLEI 청소년 모의세계총회 개요 및 수상자

청소년 모의세계총회 결의문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기후환경본부 - 기후대기과
  • 문의 02-2133-3621
  • 작성일 2013-12-1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