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가락·강서·양곡시장 유통상인, 겨울철 에너지 절약 앞장선다

수정일2013-12-11

새벽을 여는 사람들, 채소‧과일‧어패류와 양곡 등을 시장에 공급하는 2만여 가락‧강서‧양곡 시장의 유통인들이 겨울철 에너지 절약에 앞장섭니다.

 

에너지 절약촉진을 위해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이병호)와 ‘에코마일리지 활성화 및 에너지 절약 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12월 5일(목) 체결하였습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산하 시장인 가락시장, 강서시장 및 양곡시장의 유통상인을 대상으로 생활 속 에코마일리지 실천을 통한 에너지 절약을 습관화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와 주기적인 교육을 추진해 나갈 계획입니다.

 

또한, 서울시 농수산식품공사 산하 시장을 찾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에코마일리지를 홍보하기 위해 전광판 등 시장 안의 다양한 매체를 통해 온‧오프라인 홍보를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것은 물론 공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정기적으로 ‘기후변화대응’ 등에 대한 교육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농수산식품공사는 지구온난화에 대비하여 시장에 신재생에너지 시설을 설치하는 등 환경 관련 시책사업에 적극 협조할 계획이며 시책사업으로는

 • 태양광, 태양열, 지열, 수소연료전지 등 신재생에너지 시설 설치

 • 건물에너지합리화사업, LED 조명 보급

 • 음식폐기물 및 쓰레기 배출 최소화, 재활용 확대

 • 승용차요일제 가입 및 친환경(저공해) 자동차 보급 운행 등의 시책사업 등이 있습니다.

 

농수산식품공사는 녹색도매시장을 만들기 위해 2013년 8월 1.2MW급 태양광 발전소를 준공하고 시장 내 경매장 조명 투광등 1,300여개를 LED로 교체하는 ESCO사업을 도매시장 최초로 시행한 바 있습니다.

 

에코마일리지(http://ecomileage.seoul.go.kr)는 서울시가 2009년 도입해 11월 말 현재 145만여 가정과 기업 회원이 가입해 활동하고 있는 시민참여형 에너지 절약 프로그램으로,

 

에코마일리지 회원의 가정이나 일반건물의 전기․수도․도시가스․지역난방의 에너지 사용량을 6개월마다 평가하여 이전연도 같은 기간 대비 10% 이상 절약할 때마다 개인회원에게는 인센티브로 5만 마일리지(5만원 상당)를 지급하고 단체회원에게는 절감실적과 우수 실천사례를 중심으로 평가하여 따로 시상하고 있으며, 개인회원의 마일리지 사용처로는 친환경․절전제품,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교통카드 충전권, 카드마일리지, 공동주택 관리비 차감, 보온텐트(바이맘) 및 자동차 보험료 차감(MG손해보험사) 등이 있습니다.

 

그 어느 곳보다 일찍 하루를 시작하고, 부지런히 하루를 살아가는 도매시장 유통상인들의 적극적인 에너지 절약 동참에 감사드리며, 유통상인 여러분과 함께 만드는 에너지 문화로 전력수급 위기 없이 모두가 따뜻한 겨울을 나게 되길 바랍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기후환경본부 - 기후대기과
  • 문의 02-2133-3593
  • 작성일 2013-12-06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