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수서차량기지 지붕에서 200가구 사용할 전기 만든다

수정일2013-10-21

전동차 등 각종 차량의 출발점과 종착점이자, 열차 편성의 재조합, 정비‧청소 등 안전을 위한 사전 준비가 이루어지는 차량기지가 발전소로 거듭난다.

 

수서에 위치한 차량기지의 검수고(차량 경정비, 청소, 검사하는 장소)에 약 18억원의 민간자본으로 연간 200여 가구에 전기 공급이 가능한 규모의 태양광 발전소가 가동을 시작한다.

 

서울시와 서울메트로는 지하철 수서차량기지 검수고(강남구 밤고개로 5길 46-13) 건물지붕 11,078㎡에 총 2,700장의 태양광 모듈이 설치된 675kW 용량의 태양광 발전소를 100% 민간자본으로 건설하여 연간 788.4MWh의 전력 생산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가동을 시작한 수서차량기지 태양광 발전소는 화석연료인 석유를 기준으로 약 190톤에 해당하는 전력을 생산하며, 이로 인해 온실가스 약 370톤이 감축되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미래세대를 위한 서울시 에너지 정책인 원전하나줄이기 사업의 일환으로 ‘햇빛도시 서울’을 만들기 위한 태양광 발전소 건설을 추진하고 있으며,

 

지난 7월부터 발전을 시작한 수도권 최대 규모의 태양광 발전소인 암사정수장 5MW 태양광발전소를 시작으로 공공시설 내 사용하지 않는 부지를 발전시설 부지로 임대해 추가적인 수익도 얻고 있다.

 

태양광 발전시설

< 수서차량기지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사진 >

 

뿐만 아니라, 이번 태양광 발전소 건설이 100% 순수한 민간자본 (주: OCI)으로 건설되어 서울시 재정에 부담이 없는 것은 물론 사용하지 않았던 공공시설의 건물 지붕을 발전시설 부지로 임대하여 향후 20년간 약 3억 2천만원의 임대 수익도 얻게 되었다.

⇒ 연간임대료 : 설비용량(675kW) x 임대료(2,500천원/kW) = 1천6백만원

⇒ 연간임대료(20년) : 1천6백만원 x 20년 = 3억2천만원

 

차량기지 검수고 지붕에서 태양광모듈을 통해 생산되는 전력은 한국전력공사 전력계통으로 송전되어 일반 가정집 등으로 공급되며, 시는 그동안 사용하지 않았던 유휴공간을 활용해 생산된 전력을 판매하여 연간 약 2억 7천만원에 달하는 수익을 얻게 된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기후환경본부 - 녹색에너지과
  • 문의 2133-3568
  • 작성일 2013-10-2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