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하이서울브랜드협회 170개 회원사, 온실가스 저감 나선다

수정일2013-08-26

유례없는 무더위로 열대야가 이어지는 가운데, 기상이변과 기후온난화의 원인이 되는 온실가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온실가스 발생의 대다수를 차지하는 에너지 사용량을 줄이고, 생활 속 에너지 절약 실천을 유도하고자 서울시에서 인정한 우수중소기업으로 ‘하이서울’ 이라는 공동 브랜드를 사용하는 170개 회원사와 청·장년층을 대상으로 창업교육과 경영 컨설팅을 진행하는 서울산업통상진흥원이 에너지 절약을 통한 온실가스 저감 활동에 나섭니다.

 

하이서울브랜드협회(HBA)는 170개 회원기업 임직원에 대하여 반기 1회 이상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에너지 절약 교육을 실시하고, 에코마일리지 회원에 가입하도록 추진합니다.

 

※ 하이서울브랜드협회(HBA : Hi-seoul Brand Association)는 서울시에서 인정한 우수중소기업으로 하이서울이라는 공동 브랜드를 사용하며  총매출 규모 1조 2천억원의 글로벌 유망중소기업협회(붙임2 참조)

 

또한, 에코마일리지 회원이 에너지 절약을 통해 저감한 온실가스만큼적립된 마일리지로 하이서울브랜드협회(HBA) 회원기업의 친환경제품도 구매가 가능하며, 협회와의 협의를 통해 마일리지로 하이서울브랜드 제품을 구매 할 경우 제품 할인까지 혜택을 확대할 계획입니다.

 

서울시 출연기관인 서울산업통상진흥원(SBA)는 온실가스 배출의 심각성을 인식하여 주요배출원인 에너지 사용을 줄이기 위해 1,300여개에 달하는 서울지역 지원기업 임직원에 대하여 반기 1회 이상 에너지 절약에 관한 교육을 진행하고, 에너지 절약을 생활화 할 수 있도록 추진합니다.

 

에코마일리지는 서울시가 2009년 도입해 2013년 7월까지 100만 가정과 기업 회원이 가입해 활동하고 있는 시행 중인 시민참여형 에너지 절약 프로그램입니다.

 

서울시는 에코마일리지 회원의 가정이나 일반건물의 전기․수도․도시가스․지역난방의 에너지 사용량을 6개월마다 평가하여 이전연도 같은 기간 대비 10% 이상 절약할 때마다 회원에게 인센티브로 5만 마일리지(5만원 상당)를 지급하고 있으며,

마일리지 사용처로는 친환경․절전제품,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교통카드 충전권, 카드마일리지, 공동주택 관리비 차감에서 8월에는 병원진료비와 자동차 보험료차감(MG손해보험사)까지 확대되었습니다.

 

온실가스 저감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기후환경본부 - 기후대기과
  • 문의 2133-3593
  • 작성일 2013-08-26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