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8개 코스 '서울둘레길' 157km 내년 말 전 구간 연결

2013.06.12
자연생태과
전화
2133-2158
 서울의 산과 하천, 마을길을 굽이굽이 지나 돌아 서울 외곽을 크게 한 바퀴 돌 수 있게 되는
8개 코스 총 157km ‘서울둘레길’이 2014년 말까지 모두 연결된다.

 

서울시는 사람을 위한 길, 숲으로 숲을 치유하는 자연을 위한 길, 산책하는 길, 이야기가 있는 길을 조성한다는 기본 방향 아래 서울 외곽을 잇는 ‘서울둘레길’ 조성사업을 2009년부터 진행 중이다. (소요 예산은 총 120억 원)

 

관악산코스 용마.아차산 코스

관악산 코스 (완료)

용마․아차산 코스 (추진중)

 

 

[6월 3개 코스 57.5Km, 연말 4개 코스 64.3km, 내년 2개 코스 35.2km 완성]

서울시는 6월 현재 관악산, 대모․우면산, 안양천 등 3개 코스 총 57.5km를 완료했으며,

연말까지 봉산・앵봉산, 수락․불암산, 용마산, 북한산 등 4개 코스 총 64.3km 추가 조성을 마친다는 계획이다.

이렇게 연말까지 121.8km 공사를 마치게 되면 전 구간의 70%이상 조성을 완료하게 되는 셈.

  2014년 말이면 남은 구간인 고덕.일자산(25.2km), 아차산 잔여구간 10km 등 총 2개 코스 35.2km까지 추가로 완성, 전 구간이 연결될 예정이다.

 

[올해 유명인사 17명 묻힌 용마산, 다양한 볼거리 북한산코스 등 본격 공사]

 올해 본격 공사를 시작해 연말까지 조성되는 64.3km 구간은 ▴수락․불암산 잔여구간11.6km ▴봉산․앵봉산 코스 18.1km ▴용마․아차산 일부구간 8.4km ▴북한산 26.2km(북한산둘레길 구간과 중복) 총 4개소가 해당된다.

-이에 앞서 6월 공사를 마치게 되는 57.7Km는 2011년부터 조성・연결한 총17.5km와, 2012년 시작한 40Km로 구성된다.

-2011년 시작한 코스는 관악산코스(13km), 수락・불암산 코스 일부구간(4.5km)이다. 그리고 2012년 조성․연결한 총 40km는 대모.우면산코스(18.1km), 안양천 코스(18.1km), 수락・불암산 코스 일부 구간(3.8km) 이다.

 

  • 수락・불암산코스 도봉산역에서 불암산・수락산을 지나 화랑대역으로 연결된다. 둘레길은 기존 산책로를 연결해 자연스럽게 조성할 방침이며, 수락산의 일부 암반지역은 목재 데크를 설치해 자락길을 연결한다.

 

  • 용마산 코스 전체구간 18.4km 중 금년에 중랑구 지역 8.4km가정비・연결된다. 이번에 조성되는 코스는 화랑대역에서 용마산 능선을 따라 용마산역으로 연결된다. 기존 숲길과 마을길을 따라 연결되며, 중랑캠핑숲, 망우묘지공원 지난다. 특히, 망우묘지공원에는 한용운, 오세창, 서동일 등 독립 운동가들과 이중섭, 박인환 등 17인의 유명인사가 잠들어 있다.

 

  • 봉산・앵봉산코스 가양역에서 봉산・앵봉산을 지나 구파발역으로 연결된다. 주로 산 능선의 숲길을 따라 조성된다. 산 능선에서 바라보는 서울 전경, 월드컵공원(노을공원,하늘공원), 월드컵경기장, 불광천, 서오릉 등 코스 내 매력적인 볼거리가 다양하다.

 

  • 북한산코스기존 북한산둘레길(1구간~8구간, 18~20구간과 노선 동일)의 노선을 이용하는 코스다. 서울시는 기존 북한산둘레길 노선에 서울둘레길 안내를 위한 안내체계를 정비할 예정. 북한산코스엔 전망대, 탕춘대성암문, 4.19국립묘지, 이준열사 등 독립유공자 묘역, 정의공주 묘 등 다양한 볼거리가 있다.

 

이들 구간에 대한 공사는 현재 막바지 설계단계에 있으며, 6월 말부터 공사를 시작해 금년 11월에 완료된다. 투입 예산은 총 37억 원.

 

[인위적 시설 최소화, 자연 재료 도입 원칙... 피해목 활용해 예산 59% 절감]

둘레길 조성 시 기존 숲길․하천길․마을길을 연결하며, 시설은 꼭 필요한 부분에만 최소한으로, 자연의 재료로 도입한다는 원칙 아래 기존 환경을 최대한 보존하고 인위적인 시설은 최소화한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는 당초 기본설계에서 약 290억 원이었던 예산을 59% 절감했다고 밝혔다. 조성 시 외부에서 들여오는 자재는 최소화하고, 산림 내 태풍으로 쓰러진 아카시나무 등 피해목을 적극 활용해 목계단․배수로․목교․흙쓸림방지목 등을 설치한 덕분.

 

한편, 서울둘레길은 8개 코스로 이루어져 있다.

▴1코스는 수락・불암산 코스(19.9km) ▴2코스는 용마・아차산코스(18.4km) ▴3코스는 고덕・일자산코스(25.2km) ▴4코스는 대모・우면산코스(18.1km) ▴5코스는 관악산코스(13km) ▴6코스는 안양천 코스(18.1km) ▴7코스는 봉산・앵봉산 코스(18.1km) ▴8코스는 북한산 코스(26.2km)다.

 

서울둘레길 코스는 서울의 공원(http://parks.seoul.go.kr)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서울시는 서울둘레길이 모두 완료되는 내년에는 안내지도 제작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