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로워진‘뚝섬 자벌레’함께 즐겨요!

수정일 | 2013-05-06

 

 <5.4(토) 10시, 뚝섬 자벌레 內 독서·휴식공간 오픈>

 

SHG_7893

 

숲에 사는 자나방의 애벌레를 닮아 일명 자벌레라 불리운 ‘뚝섬 자벌레’가 한강에서 책도 읽고, 자연물로 즐겁게 놀 수 있는 재미있는 공간으로 새롭게 태어났습니다. 일명 <벌레벌레 프로젝트>, 그 현장을 지금부터 소개합니다.

한강사업본부는 5.4(토) 오전 10시부터 뚝섬 전망문화콤플렉스(일명 자벌레)의 신규 프로그램「책 읽는 벌레」와「놀이 벌레」를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2010년 개장해 연평균 1백만명의 시민들이 다녀간 뚝섬 ‘자벌레’는 지하철 뚝섬유원지역 출구를 통해 한강공원과의 접근 편의성을 높이고, 거대하고 위압적인 청담대교 구조물을 순화시킬 수 있는 상징적인 조형물입니다.

<2층-전 연령층 과학, 생태, 환경 분야 독서 가능한「책 읽는 벌레」>

 

SHG_7892

 

자벌레 2층(약 170평)은 한강변 야외로 소풍 나온 것 같은 느낌을 주는 공간으로 조성된 작은 도서관입니다. 과학, 생태, 환경 분야를 중심으로 1,050여권의 도서가 구비되어 모든 연령층의 독서가 가능한 공간입니다.

구비된 도서는 과학일반, 과학이론, 아동과학, 청소년과학, 생태도감, 환경분야 등 다양한 분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특히 도서․열람 공간 이외에 영·유아들을 위한 별도의 공간이 마련되어 있어 부모와 자녀가 함께 시간을 보내기 안성맞춤입니다.

「책 읽는 벌레」는 매일 10:00~18:00시까지 운영되며, 시민 누구나 자유롭게 방문하여 공간내에서 자유롭게 독서 및 휴식이 가능합니다. 다만, 대출이나 「책 읽는 벌레」 외부로의 유출은 불가능합니다.

 
<3층 - 한강 생태, 놀면서 배울 수 있는「놀이 벌레」운영>

 

자벌레 3층(약 98평)에서는 한강의 생태와 환경에 대해서 놀면서 공부할 수 있도록 ‘한강 생태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 매주 2회(주중 1회, 주말 1회) 생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 또한 한강에 서식하는 식물․곤충․조류를 사진으로 만날 수 있으며, 한강에서 나는 다양한 자연물을 활용한 아기자기한 작품을 상시 전시합니다.

한강 생태 체험 프로그램은 공공예약시스템(yeyak.seoul.go.kr)에서 ‘뚝섬 자벌레’로 검색하셔서, 예약하신 후 참여할 수 있습니다. 상시전시는 매일 10:00~18:00시까지 운영됩니다. 뚝섬 자벌레는 지하철 7호선 뚝섬유원지역 3번 출구와 바로 연결되며, 자세한 문의는 한강사업본부 문화홍보과(02-3780-0796)로 연락 주시면 됩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문화홍보과
  • 문의 02-3780-0796
  • 작성일 2013-05-03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