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한뼘 늘어난 우리동네 공원으로 놀러오세요

수정일2013-03-22

SAM_3485

 

걸어서 10분 거리에 공원 혜택을 받지 못하는 공원 소외지역을 대상으로 시범 실시한 한뼘동네공원 ‘쌈지마당’이 관악구 은천동에서 첫 결실을 맺을 예정입니다.

 

<쌈지마당은>

평균 175㎡의 작은 규모의 공간에 공원을 조성하는 사업이지만 작은 동네공원을 공원소외지역에 만들어 주민 휴식공간은 물론 마을공동체의 중심공간기능을 겸한다는 데 있어 의미가 있는 사업입니다.

 - 7월 공원 소외지역 대상지 81개소 중 전문가 회의를 거친 6개소를 대상으로 지역주민의 프리젠테이션 경연대회를 거쳐 ‘나가수 방식’으로 최종 관악구 은천동, 구로구 개봉동2개소를 시범대상지로 선정

 

시는 올해 2개 시범 대상지 중 관악구 은천동 151㎡를 조성 완료하여 오는 22일(금) 주민들에게 처음 개방한다고 밝혔습니다.

- 기존 관악구 은천동은 다가구 주택이 밀집되어 있는 공원소외지역으로 분류

 

설계단계부터 주민참여 공원조성안을 마련하기 위해 ‘주민공동협의체’를 별도로 구성하고 공원 주변 주민들과 수차례 면담을 통해 설계안을 끌어내 조성

- 주민공동협의체는 시의원과 구의원, 쌈지마당 대상지 주변의 주민, 시민단체들로 구성돼 대상지 선정, 설계, 향후 관리방안을 마련

- 마을반상회와 주민설명회를 통해 계획안을 구상, 사후관리 운영계획까지 논의하고 전문적인 분야에 있어서는 공공조경가의 자문을 받아 조성

 

<관악구 은천동 쌈지마당에는>

1. 주민참여화단을 설치하여 마을공동체 형성을 위한 체험 활동공간도 마련

2. 옆집 지붕에서 내려오는 빗물을 이용한 빗물저류조 시설에서 수목에 급수

-수동펌프를 설치 :어르신들에겐 옛 정취를 느끼게 하고 아이들에겐 신기한 경험이 될 수 있도록 구상

3. 관악산 저류조 시설 설치로 제거 위험에 처한 서울대 정문 50년생 청단풍을 무상으로 이식

- 예산 절감과 주민들의 안락한 쉼터조성

4. 연식의자와 평상, 출입문 등 주민들의 바람을 모두 담아냈으며, 공원등과 CCTV 등 우범화 방지시설도 설치해 셉티드(안전)공원을 구성

5. 주민공동협의체 구성원(옆집 및 앞집 주민 등)이 직접 공원 출입문 관리도 하고 식물급수와 주민화단 청소 등 향후 관리방안도 주민 주도적으로 해 나갈 계획

 

관악구 은천동과 함께 시범 조성되는 구로구 개봉동 쌈지마당은 기존건축물을 활용한 북카페와 커뮤니티공간으로 오는 4월말 완공될 예정입니다.

 

오해영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쌈지마당은 주민의, 주민에 의한, 주민을 위한 공원이라 할 수 있다” 며 “대상지 선정부터 조성, 관리에 이르기까지 모두 주민의 뜻이 담겨 있고 주민의 손으로 이끌어 지기 때문에 쌈지마당처럼 주민이 진정 필요한 작은 공간까지 직접 파고드는 세심한 정책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공원녹지정책과
  • 문의 2133-2026
  • 작성일 2013-03-2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