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강동구 둔촌동 생태경관보전지역 한 뼘 더 늘린다

2013.07.24
푸른도시국 자연생태과
전화
2133-2148

서울에서 보기 드물게 용출된 지하수로 형성된 습지대를 간직하고 있어 다양한 생물을 관찰할 수 있는 강동구 둔촌동 생태경관보전지역이 한 뼘 더 늘어난다.

<인접된 산림지역의 개발위협으로부터 생태경관 보호하기 위해 추가 확대>

□ 서울시는 인접된 산림지역의 개발 위협으로부터 강동구 둔촌동 생태경관보전지역을 보전하기 위하여 지난 2000년 4,865㎡, 2002년 19,831㎡에 이어 지난 7월 4일(목) 5,256㎡를 추가로 확대 지정했다.

○ 강동구 둔촌동 생태경관보전지역은 지난 2000년 3월 6일 자연습지의 보전가치가 인정돼 서울시에서 두 번째로 자연습지 4,865㎡를 생태경관보전지역으로 지정했으며, 2002년 12월 2일 오리나무림을 포함한 주변산림 19,831㎡를 추가로 지정, 이번이 두번째 확대지정이다.

□ 이번 확대지정은 둔촌동 일대 재개발 등으로 서울에서 보기 드문 습지대를 지키기 위하여 관계기관, 시민 의견수렴과 서울특별시 녹색서울시민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생태경관보전지역으로 확대 지정․고시하게 됐다.

 

<서울시 보호종 ‘오색딱다구리, 꾀꼬리’다양한 습지 생물 다수 서식 >

□ 2012년 현재 둔촌동 생태경관보전지은 오리나무와 고마리 등 식물 157종, 서울시 보호종인 오색딱따구리 등 조류 32종, 북방산개구리 등 양서파충류 5종, 노랑허리잠자리 등 육상곤충류 71종이 관찰됐다.

○ 식물류: 오리나무, 고마리 등 157종

○ 조류: 오색딱다구리, 꾀꼬리, 박새, 고방오리 등 32종

○ 양서파충류: 북방산개구리, 청개구리 등 총 5종

○ 육상곤충류: 노랑허리잠자리, 왕잠자리, 실베짱이 등 71종

□ 특히 조류의 경우 2000년 이후 종수가 감소하다가 습지복원 이후 2012년까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오색딱다구리, 큰오색딱다구리, 쇠딱다구리, 청딱다구리, 꾀꼬리, 박새 등의 서울시 보호종이 지속적으로 확인되고 있다.

○ 작은 면적에서 오리류, 딱다구리류, 박새 등 32종의 조류가 확인되는 등 작은 면적에 비해 다양한 조류가 서식하고 생태학적으로 중요한 서식처이다.

□ 이번에 확대 지정되는 지역은 생태・경관보전지역에 인접한 지역으로 완충보전구역으로 지정되어(5,256㎡), 기 지정된 핵심보전구역(24,696㎡)과 연계하여 관리됨으로써 주변의 개발 위협으로부터 습지와 오리나무 군락을 보호할 것이다.

 

<보전지역에서의 생태체험 프로그램 운영>

□ 둔촌동 습지에는 습지탐방, 습지서식생물 관찰 등 생태체험프로그램을 매월 둘째, 넷째 토요일에 ‘다같이 돌자 동네 한바퀴’라는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습지체험과 더불어 생태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 둔촌동 뿐만 아니라 다른 생태경관보전지역에서도 해설가의 안내에 따라 생태경관보전지역을 탐방하면서 서식하는 동․식물 등 자연생태에 대한 생동감 있는 설명을 들으며 자연을 배우고 체험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어 살아있는 생태체험을 할 수 있다.

□ 프로그램의 참여는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사이트(http://yeyak. seoul.go.kr > 교육 > 자연/과학)나 서울의 공원 홈페이지(http: //parks.seoul.go.kr)에서 예약할 수 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