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3월 한 달 간 시내버스에서 아름다운 독도를 만나세요

수정일2013-04-01

3월 한 달 간 서울 시내버스에서 한국의 아름다운 섬 ‘독도’를 만날 수 있습니다.

 

바쁜 도시 생활에 찌든 시민들이 출퇴근길 에 버스 속에서 잠시나마 여유를 느끼고 힐링할 수
있도록 아름다운 독도의 사진이 전시된 시내버스 213대를 3.31(일)까지 운행합니다.

 

이번 전시에는 ‘한국의 아름다운 섬’을 주제로 푸른 독도와 동해바다, 파도, 갈매기 등 자연의 모습이

담긴 사진 20점이 걸려 시민들에게 도시 생활 속에서는 좀처럼 느끼기 힘든 청량감을 전할 뿐만

아니라 잠깐의 사색을 즐길 수 있는 여유마저 줄 것으로 기대됩니다.

 

사진은 모두 울릉도 주재원으로 근무하며 10여 년 이상 독도와 울릉도 사진만을 촬영하고 전시해온

김철환 작가가 1999년부터 찍어온 작품입니다.  

 

작품은 101, 151, 152, 153, 410, 1165, 1115, 8111, 8153번 등 총 9개 노선 시내버스 내부에

전시되며 우이동~서대문을 오가는 101번 버스 1대에는 20점이, 나머지 212대에는 1대 당

각 1점 씩 걸릴 예정입니다.

사진이 1점 씩 전시된 버스를 이용하는 승객 중 나머지 사진을 더 보고 싶은 분은 작품 옆에 있는  ‘QR코드'를 이용하시면 됩니다.

 

서울시는 이번 전시를 시작으로 시민들이 도시를 떠나지 않더라도 일상 속에서 한국의 아름다운 자연을 만날 수 있도록 추후에도 자연을 테마로 한 전시를 기획하는 한편 앞으로 버스 안 작품 전시를 더 다양한 분야로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이제 ‘버스’는 단순한 교통수단을 넘어 시민 생활의 주요한 공간이 되었습니다. 앞으로 「버스 안 미술관」에 그치지 않고 버스 내․외부 공간을 다양하게 활용 및 개발하여 시민의 삶을 보다 여유롭고 윤택하게 만들 수 있는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가꾸어 나가겠습니다.

 

독도1

독도2

독도3

독도4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버스정책과
  • 문의 02-2133-2268
  • 작성일 2013-03-04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