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우리아이 안심 등․하굣길' 서울시가 앞장선다

수정일2013-03-12

 

서울시가 새 학기를 맞아 어린이가 안전한 등·하굣길을 만들기 위해 팔을 걷어 붙였습니다!

저학년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등하교 교통안전지도사업(워킹스쿨버스)을 확대하고, 등하교 시간에 일시적으로 차량이 다닐 수 없도록 하는 ▴학교 앞 차량일시통행제한도 추진합니다.

워킹

 

<어린이 교통안전지도사 작년 104명→올해 197명 확대해 18일(월)부터 활동>

먼저 서울 시내 95개 초등학교 학생들의 등․하굣길 안전을 책임질 서울시 교통안전지도사 197명이 오는 18일(월)부터 일제히 활동을 시작합니다.

‘교통안전지도사’는 교통안전사고에 취약한 초등학교 저학년 어린이들의 등․하교 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방향이 같은 학생들을 모아 아파트나 동네 입구까지 데려다주는 역할을 합니다.

서울시는 올해 등․하굣길 교통안전지도사를 2배 가량 확대해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유괴․미아․학교 주변 폭력 등 각종 어린이 관련 범죄예방에 나설 계획입니다.

참고로 지난해 서울 시내 52개교에서 총 104명의 교통안전지도사가 활동했습니다.

 

<전년도 처음 실시한 모니터링 결과 89% 만족, 확대 실시 요구도 높아 확대 시행>

서울시는 지난해 처음 실시한 교통안전지도사 운영을 모니터링한 결과, 만족도가 89.1%로 매우 높고 학부모들의 확대 요구가 많아 올해는 2배 가량 확대 시행하게 됐습니다.

학부모들은 맞벌이 등으로 인해 홀로 귀가해야하는 자녀의 등·하굣길을 안심할 수 있고, 유괴·미아 등 아동 관련 범죄 및 교통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는 점을 만족의 이유로 꼽았는데요.

시는 이에 더해 올해 ‘교통안전지도사’가 서울형 뉴딜 공공일자리로 선정됨에 따라 상반기 중 120명을 추가로 확대할 예정이어서 일자리 창출 효과도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등․하교시간 차량 통행 제한 현재 20개교에서 교통취약지점 10개교 추가 추진>

또한, 등․하교 시 초등학교 인근 지역의 차량 통행을 일시적으로 제한하는 ‘초등학교 등․하굣길 일시차량통행제한제도’도 현재 20개교에서 신규 10개 학교를 추가하는 방안도 추진합니다.

시는 등․하굣길 일시차량 통행제한은 관할 경찰서와의 협의 및 지역주민 등으로 구성된 주민공청회를 거쳐야만 시행이 가능한 만큼 관련 절차를 추진해 등하교길 안전에 나선다는 계획입니다.

시는 앞으로 초등학교 앞 일시 차량 통행 제한 구역을 매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인데요.

서울시는 교통안전지도사 배치와 교통취약지점 등하교 시간 차량통행 제한을 비롯해 우리 아이 안심 등하굣길 만들기에 앞장설 것을 약속드리며, 어린이의 안전을 생각하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립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교통본부 - 보행자전거과
  • 문의 02-2133-2420
  • 작성일 2013-03-12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