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교통예보와 대중교통으로 빠르고 편안한 한가위 되세요!

수정일2017-10-10

서울시 교통예보와 대중교통으로 빠르고 편안한 한가위 되세요!

<역대 최장 연휴로 귀경객 분산 전망, 막차연장 미실시교통질서·안전관리 주력>

- 시립묘지 경유 시내버스 증회 운행, 경부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 운영시간 연장

- 서울시교통정보센터 등 9.29.(금)~10.9.(월) 도시고속도로 소통예보 제공

- 기차역·터미널 주변도로 집중관리…불법 주·정차, 택시승차거부 계도·단속

 

□ 서울시가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 연휴를 맞아 특별교통대책을 실시한다.

 

□ 시는 70% 이상의 귀경수요가 추석 당일부터 3일 동안 집중됐던 예년과 달리, 올해는 역대 최장인 10일간의 추석 연휴인만큼 귀경객이 분산되어 같은 기간 귀경수요가 50%대로 떨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 이에 예년 실시해오던 명절연휴 막차 연장운행은 미실시하되, 대중교통 수송력을 늘리고, 기차역·터미널 등 명절연휴 주요 혼잡지점의 도로소통과 안전 관리에 주력할 방침이다.

<시립묘지 경유 버스 및 고속·시외버스 증회운행…심야올빼미버스·심야택시 정상운행>

□ 서울에서 출발하는 시내 5개 터미널(▴서울고속터미널 ▴센트럴시티터미널 ▴동서울터미널 ▴남부터미널 ▴상봉터미널)경유 고속·시외버스는 9. 29.(금)~10. 4.(수) 6일간 평소대비 하루 평균 670대(약 22%) 늘어난다. 매일 약 4만 6천 여 명이 평소보다 더 이동할 수 있는 규모다.

 

□ 성묘객으로 시내 교통량이 집중되는 추석 당일과 다음날에는 망우리, 용미리 1·2 시립묘지를 경유하는 시내버스 4개 노선(201, 262, 270, 703) 운행횟수를 총 61회 늘린다.

 

□ 귀경시각이 늦더라도 편안하게 귀가할 수 있도록 심야 올빼미 버스 9개 노선 70대는 평소대로 23:40~03:45(첫·막차 출발시각 기준)에 운행한다. 심야 전용택시 2,580대도 정상 운행한다.

 

<추석당일 전후 5일간 경부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 4시간 연장운영…적발시마다 과태료 부과>

 

□ 경부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는 10. 2.(월)~10. 6.(금) 5일간 07:00~다음날 01:00까지로 평소대비 하루 4시간씩 연장 운영된다.

○ 연휴기간 중이라도 추석 당일과 전후 이틀을 제외한, 9월 30일(토), 10월 1일(일), 7일(토), 8일(일), 9일(월)에는 평소처럼 07:00부터 21:00까지 운영된다.

○ 전용차로 연장운영은 버스를 이용한 귀성·귀경객들의 이동편의를 높여, 궁극적으로 명절연휴 대중교통 이용을 활성화하고 도로혼잡을 줄이자는 취지로 시행한다.

□ 경부고속도로의 버스전용차로 운영구간은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IC까지이다. 한남대교 남단~서울 요금소 구간도 버스전용차로 운영구간이며, 무인단속 CCTV에 여러 번 적발되면 그 횟수만큼 과태료가 부가되는 점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작년 추석연휴에는 경부고속도로 서울시구간에서만 1,460여건이 버스전용차로 위반으로 적발됐다.

○ 도로교통법 상 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를 통행할 수 있는 차량은 9인승 이상 승용차 및 승합차로 한정된다. 단 12인승 이하는 6명 이상 승차한 경우에만 통행할 수 있다. 이를 위반하면 적발될 때마다 이륜차 4만원, 승용차 5만원, 승합차 6만원의 과태료가 각각 부과된다.

 

□ 서울시내 가로변버스전용차로는 연휴기간에 운영하지 않고, 중앙버스전용차로는 연휴와 상관없이 연중 24시간 운영한다.

 

<연휴 장기화로 귀경 수요 분산 전망 · 운수종사자 휴식권 고려…막차 연장 미실시>

□ 한편 올 추석에는 대중교통 막차 연장운행을 실시하지 않기로 했다. 기존에는 명절 연휴 중 귀경객이 몰리는 이틀간 버스·지하철 막차 시간을 늦춰 연장 운행했지만, 올해는 역대 최장의 추석연휴로 귀경객이 분산될 것으로 전망했기 때문이다.

○ 예년에는 한국교통연구원 사전 설문조사 결과 귀경수요의 70% 이상이 명절 당일부터 3일간 집중됨에 따라, 이 중 이용객이 특히 많은 이틀간 대중교통 막차연장을 실시해왔다.

○ 하지만 올해는 역대 최장인 추석연휴로 귀경객이 분산되어 추석 당일부터 3일간의 귀경 수요가 56.5%에 그칠 전망이다.

 

구 분

연휴기간

D(명절)

D+1

D+2

D+3

D+2까지 귀경률

’15년

5일

25.8

√27.5

√26.0

20.7

79.3

추석

4일

√31.3

√35.6

33.2

-

100

’16년

5일

√32.1

√36.8

31.1

-

100

추석

5일

26.7

√27.2

√25.9

20.3

79.8

’17년

5일

√33.9

√35.0

31.1

-

100

 

 

<2017년 추석 예상 귀경률>

(출처 : 한국교통연구원)

’17년 추석

9.29~10.1

(3일간)

10.2

(D-2)

10.3

(D-1)

10.4

(추석D)

10.5

(D+1)

10.6

(D+2)

10.7~10.10

(4일간)

예상 귀경비율

3.4%

3.4%

12.0%

24.5%

20.9%

11.1%

24.6%

○ 막차연장 미실시 결정에 따라 그 동안 명절연휴를 온전히 누리기 어려웠던 기관사, 버스기사도 여유롭게 고향방문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1 – 서울지하철 7호선 기관사 유OO, 40대 남성)

“명절 때마다 막차 연장운행으로 시민들의 귀가를 돕는다는 생각에 보람도 느꼈지만, 한동안 고향방문이 어려웠던 것도 사실이다. 간만에 여유롭게 고향을 찾을 수 있을 듯”

(#2 – 서울시내버스 기사 이OO, 50대 남성)

“비교적 고향이 가깝다보니 다른 직원 대신 연장근무로 평소보다 더 늦게까지 운전하고, 다음날 아침에 또 평소처럼 운전해야할 때가 있어 육체적으로도 정신적으로도 힘들었다. 안전운행측면에서 시민들에게도 바람직한 일일 것”

□ 향후 시는 2014년부터 실시된 대체휴일제로 명절연휴가 길어진 점과, 대중교통 운수종사자의 휴식권을 고려하여, 과거 막차연장 시 투입비용 대비 실제 이용객 등 효과분석을 거쳐 장기 연휴 막차연장운행 실시 기준을 재검토할 방침이다.

<서울시교통정보센터 9.29.(금)~10.9.(월) 8개 도시고속도로 소통예보 제공>

□ 시는 9.29.(금)~10.9.(월) 서울시내 8곳의 도시고속도로 소통 예보를 9.28.(목)부터 제공해 시민들이 안전하고 빠른 귀경길을 계획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 최근 3년간의 설·추석 연휴기간 도로소통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강변북로, 올림픽대로, 경부고속도로 등 도시고속도로 8곳의 정체구간과 통과 소요 시간을 예측해, 일자별·시간대별 소통예보를 제공한다.

○ 서울시교통정보센터(http://topis.seoul.go.kr), 서울고속도로(http://smartway.seoul.go.kr)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명절 혼잡지역 교통질서 집중관리 및 역사 안전요원 추가배치>

□ 연휴기간 동안 시내 기차역·터미널 및 김포공항, 동대문 등 관광객 밀집지역을 집중 관리 지역으로 지정하고, 불법 주·정차, 택시 승차거부를 집중 계도·단속해 원활한 차량 소통과 보행자의 안전을 확보한다.

□ 또 추석 명절 기간 철도·터미널과 연결되는 서울역, 강변역, 고속터미널 역사에는 근무요원을 보강해 역내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역귀성객도 편리하게 시내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안내한다.

○ 이에 앞서 시는 버스·지하철 등 대중교통시설, 정류소·역사·터미널, 공공자전거, 교통안전시설물 등을 대상으로 9.13.(수)부터 보름간 교통시설물 특별안전점검을 실시 중이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도시교통본부-교통기획관-교통정책과
  • 문의 02-2133-2218
  • 작성일 2017-09-19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