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이웃나라를 한눈에, DDP보행전용거리에서 만나요

수정일2017-04-14

이웃나라를 한눈에, DDP보행전용거리에서 만나요

 

- 4. 16.(일), ‘동북아시아(중국·일본·몽골)의 문화’ 주제로 한 DDP 보행전용거리

- 태극권·공수도 시연, 각국 전통의상·전통놀이 체험 등 즐길거리 가득

- 시민이 함께 만드는 보행전용거리…시민공모 14개 팀의 공연·전시·체험

- 16일(일) 09~18시 청계6가 사거리 방향 편도 3차선 통제, 대중교통 이용 당부

 

□ 지난해부터 정례 운영을 시작한 DDP보행전용거리(DDP 앞 장충단로, 310m)가 올해는 세계 문화 체험 공간으로 다채롭게 꾸며진다. 첫 행사일인 16일(일)에는 이웃나라 중국·일본·몽골의 전통·문화 프로그램을 만나볼 수 있다.

○ DDP보행전용거리는 올 한해 매월 셋째 주 일요일에 열리게 된다. 혹서기인 7, 8월을 제외하고 10월까지 계속될 예정이다.

○ 5월은 ‘2017 서울아프리카페스티벌’이 DDP보행전용거리와 함께하며, 6월에는 라틴아메리카, 9월에는 동남아시아, 10월에는 유럽을 테마 지역으로 하여 세계 문화를 소개할 계획이다.

○ DDP의 특성상 야간 유동인구가 많은 점을 고려하려 5, 6, 9월에는 20시까지 연장 운영할 예정이다.

□ 중국의 대표 무예인 태극권과 일본의 가라데 시연이 주말 DDP를 찾은 나들이객의 눈을 즐겁게 해줄 예정이며, 각국의 전통의상·전통놀이 체험 공간도 마련되어 있다.

○ 대한태극권협회에서 공들여 준비한 태극권 시연과 극진공수도의 가라데 시범이 DDP 보행전용거리 중앙 무대에서 펼쳐진다.

○ 또한 평소에 쉽게 경험할 수 없는 각국의 전통의상(유카타·기모노·치파오)을 한자리에서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으며, 각국의 전통놀이 체험과 종이 몽골천막(게르) 만들기, 중국 전통차 시음 등의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 보행전용거리 시민공모에서 선발된 시민예술가들도 만나볼 수 있다. 총 14개의 시민공모팀이 공연·체험·전시에서 각자의 솜씨를 뽐내며, ‘시민과 함께 하는 보행전용거리’를 만들어 갈 것이다.

○ K-pop 커버댄스, 통기타 포크 음악, 오카리나 연주 등의 공연과 캐리커쳐, 가드닝 체험, 클레이만들기, 드라이플라워 공예 등 여러 체험·전시 프로그램이 시민예술가들의 주도로 운영된다.

 

□ 그리고 지난해 DDP 보행전용거리의 인기 프로그램인 ▲잔디광장 쉼터 ▲거리체육관도 함께 즐길 수 있다.

○ 잔디쉼터에서 운영하는 거리체육관에서 플라잉디스크, 미니골프, 패드민턴 등 다양한 놀이 소품으로 즐겁게 몸을 풀어볼 수 있고, 파라솔 쉼터에 앉아 따스한 봄기운을 만끽할 수 있다.

□ 한편, 서울중부경찰서는 행사 당일 오전 9시부터 저녁 6시까지 DDP 앞 장충단로 8차선 도로 중 인접구간(동대문역사공원 사거리~청계6가 사거리 방면 310m) 3개 차선의 교통이 통제되며, 나머지 5개 차선은 가변차로로 양방향 통행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 행사구역 내 시내버스 정류장<동대문역사문화공원(02-174)>와 공항버스 정류장<동대문디자인플라자(02-711)>도 임시 폐쇄돼 해당 정류장을 경유하는 14개 버스는 무정차 통과한다.

○ 시내버스(2012번 제외), 시티투어버스 : 맥스타일 건물 앞 임시 버스정류장 이용

○ 2012번 시내버스 : 인근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정류장(02-280) 이용

○ 6702번 공항버스 : 주변 KY헤리티지호텔 정류장(02-710) 이용

 

□ 시는 행사 당일 가급적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불가피하게 자가용을 이용할 경우 해당지역을 우회해 줄 것을 당부했다.

 

□ 서울시는 또한 이 같은 교통정보를 ☎120다산콜센터, 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topis.seoul.go.kr), 보행전용거리 홈페이지(seoul.go.kr/story/walk)를 통해서도 안내한다.

 

□ 윤준병 서울시 도시교통본부장은 “올해 DDP 보행전용거리는 세계 여러 나라의 문화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공간으로 시민들을 찾아갈 것이다”며 “앞으로도 안전하고 자유롭게 걸을 수 있는 보행문화공간을 만들고 보행환경개선에 대한 시민들의 공감대를 넓혀나가겠다”고 말했다.

ddp보행전용거리005 ddp보행전용거리006 ddp보행전용거리007 ddp보행전용거리008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보행정책과
  • 문의 02-2133-2428
  • 작성일 2017-04-14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