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박원순 시장, 쿠리치바에서 '보행친화도시' 구상 밝혀

수정일2013-06-17

  • 남미도시를 순방하고 있는 박원순시장은 22일 14:30 쿠리치바시장과의 간담회에서 쿠리치바시의 지속가능한 정책을 벤치마킹하여 서울도 보행자를 최우선으로 하는 교통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차없는거리+대중교통전용지구「보행친화도시조성 마스터플랜」올해 말 완료
  • 서울시는 올해 말 완료를 목표로「보행친화도시 조성 마스터플랜」을 수립 중에 있으며, 오는 9월엔 도로나 자전거도로 등 교통 환경 조성ㆍ정비 시에 보행자를 최우선해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담아‘보행자 권리헌장’도 공표할 예정입니다.
  • 『보행친화도시조성 마스터플랜』에는 선정기준 마련, 대상지역 선정 및 평가, 연차별 시행계획 등의 구체적인 내용이 포함될 예정인데,
  • 시는 토지이용 특성ㆍ유동인구 및 대중교통 이용객 수ㆍ상권 현황ㆍ우회도로 유무, 시뮬레이션 등 교통영향 분석을 통해 대상지를 선정하고, 이후 대상지 평가(AHP분석)를 거쳐「차 없는 거리」와 「대중교통전용지구」에 적합한 지역을 선별, 최종 결정할 예정입니다.
후보지 검토 단계, 1차로 신촌ㆍ광화문ㆍ종로 등 10개 유력 후보지 선정
  • 서울시는 현재 시내 전역을 대상으로 후보지를 검토하는 단계에 있으며, 1차로 10개의 유력 후보지를 선정하였는데요. 특히 이 중 세종로와 종로는「차 없는 거리」로, 신촌지역과 문정지역은「대중교통전용지구」로 선정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쾌적한 환경+계획된 상권 유도해 새로운 도심문화벨트로
  • 또한, 서울시는 시내 주요 문화재와 업무단지가 집중되어 있는 세종로와 상업지구가 밀집된 종로 등이 사업시행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돼 검토에 들어 갔으며, 앞으로 별도의 추진단을 구성해「차 없는 거리」의 조성 및 운영방안을 수립하고, 여론을 수렴해 나갈 예정입니다.
  • 특히 기존에 인사동길, 명동길 등 시내 24개 구간에 차량 통행만 제한되는「차 없는 거리」를 운영해 오던 것을 앞으로는 녹지대ㆍ공원 등의 쾌적한 보행환경 및 계획된 상권을 조성해「차 없는 거리」를 중심으로 새로운 도심문화벨트가 형성될 수 있도록 유도해 나갈 계획입니다.
  • 아울러 기존의 「차 없는 거리」 운영의 보완점 등을 체계적으로 분석하고, 시민 의견을 수렴하여 종합적으로 반영할 예정입니다.
대중교통전용지구는 유동인구 많고 보행여건 열악한 지역에 조성
  • 이와 함께 평상시에도 유동인구가 많고, 보행 및 차량이동 환경이 열악한 지역에 「대중교통전용지구」를 조성할 계획인데,
  • 현재 후보지로 검토되고 있는 신촌지역과 문정지역은 과거에는 지역을 대표하는 상업지구였으나 현재는 상권이 침체돼 있는 반면 보행유인 요인이 높아 「대중교통전용지구」 도입 시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됩니다.
  • 「대중교통전용지구」로 지정되면 일반 승용차의 통행은 제한되고 보행자ㆍ자전거ㆍ대중교통만 다닐 수 있게 돼 보행자의 안전과 편의가 높아지고 대중교통 이용이 활성화될 것이며, 유동인구를 증가시켜 지역상권 활성화를 유도하고, 승용차 이용을 줄여 에너지 사용 및 도심 내 대기오염이 감소하는 한편, 전시/공연 유치와 상가마을 만들기 사업과의 연계 등을 통해 침체된 주변 상권 활성화 등의 연계 효과가 기대됩니다.
지역 주민, 상인, 단체 등 참여해 상생하는 소통형 사업으로 추진
  • 특히 서울시는「차 없는 거리」와「대중교통전용지구」를 시민 모두가 참여하는 ‘소통형 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입니다.
  • 즉, 조성 과정에 지역주민이나 상인ㆍ시민단체ㆍ유관기관 등이 참여해 의견 교환과 수렴, 설득을 통해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 향후 추가 조성 시 벤치마킹할 수 있는 롤 모델로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입니다.
교통환경 조성 시 보행자 최우선으로 하는‘보행자 권리헌장’9월 공표
  • 이밖에 서울시는‘시민의 걸을 수 있는 권리’를 보장하기 위한「보행자 권리헌장」을 오는 9월에 공표할 계획인데요.
  • 「보행자 권리헌장」은 서울시가 앞으로 보도를 비롯해 도로, 자전거도로 등 교통 환경 조성ㆍ정비 시 보행자를 최우선으로 추진하겠다는 일종의 선언문으로,
  • 서울시는 기존의 차량 중심의 교통체계와 인식 속에서는 보행자의 안전과 편의를 보장할 수 없다는 판단하에 보행자 권리헌장을 공표하기로 했으며, 선포 후 선언문의 내용과 관련 사항을 조례에 반영할 계획입니다.
  • 이처럼, 실행가능한 것부터 접근해 점진적으로 도시 체질을 사람이 우선하는 도시로 변화시켜 나가겠습니다.

연세로_개선안명차1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교통정책과, 보행자전거과
  • 문의 02-2133-2417
  • 작성일 2012-06-23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