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택시에 두고내린 물건 찾으려면 '카드결제' 하세요

수정일2012-10-17

  • 승차했던 노선을 기억할 수 있는 버스나 지하철과는 달리 내리고 나면 떠나버리는 ‘택시’에 물건을 놓고 내려 난감했던 경우 없으셨나요? 이런 경우에 잃어버린 물건을 되찾기 위한 가장 좋은 방법이 바로 '택시요금 카드결제'입니다.
    ※지난해 접수된 택시 분실물 총 1,909건 중 반환 비율 68%
카드결제 영수증에 전화번호 기재돼 있어 택시회사나 택시기사에게 전화하여 물건소재 확인
  • 택시요금을 카드로 결제하고 받는 영수증에는 택시의 차량번호, 본인의 이용시간과 함께 사업자 전화번호가 기재되어 있는데 물건을 두고 내린 사실이 떠올랐을 때에 바로 전화하면 됩니다. (법인택시: 각 회사 콜센터 번호, 개인택시 : 운전자 개인 전화번호)

 

택시카드결제3

대중교통 통합분실물센터에 확인
  • 서울시는 2009년부터 대중교통 통합분실물센터를 운영해 버스ㆍ지하철ㆍ택시에서 잃어버린 물건을 인터넷 홈페이지로 찾을 수 있도록 물건의 정보와 사진을 게재하고 있는데,
  • ‘대중교통 통합분실물센터’는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가 운영 중인 ‘핸드폰찾기콜센터’와 연계되어 운영되고 있어 휴대전화를 잃어버렸을 때에 접속하면 원스톱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2009년 이후 접수된 택시 분실물 접수 건수는 총 7,585건. 주인이 물건을 찾아가는 비율은 67.6%
  • 2011년 접수된 분실물 중에는 휴대전화를 비롯한 전자제품이 가장 많았으며, 가방, 의류 등이 뒤를 잇고 있습니다.
  • 2009부터 지난해까지 시내ㆍ마을버스의 분실물 반환 평균 비율은 85.3%인데 반해 택시의 반환율은 17.4% 낮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하지만, 현재 서울 택시 카드요금 결제율은 48.5% 수준으로 해마다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 택시요금 카드결제가 더욱 활성화되면 택시 분실물 반환율 또한 버스와 지하철 수준으로 오를 것으로 기대합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택시물류과
  • 문의 02-6321-4262
  • 작성일 2012-06-13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