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교통사고 사망자 발생지점에 헌화한다

수정일2015-01-05

각종 모임과 행사가 많은 '12월'은 연중 교통사고가 많이 발생하는 시기 중 하나다. 서울시가 교통사고로 희생된 넋을 위로하고, 시민에게 교통안전에 대해 생각해 보는 계기를 만들기 위해 교통사고 사망자가 발생한 지점에 국화꽃을 헌화한다.

 

서울시는 올해 7월 이후 사망사고가 발생한 도로 150개소에 우선적으로 국화 꽃다발을 설치하고, 앞으로 사고지점이 발생하면 순차적으로 설치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2012년 이후 서울 시내 교통사고 발생건수는 다소 줄어들었지만('12년 40,829건→'13년 39,439건) 사고로 인한 사망자는 여전히 4백 명 수준에 머무르고 있다.

 

연도별

1월

2월

3월

4월

5월

6월

7월

8월

9월

10월

11월

12월

2014

355

29

28

31

38

42

33

32

27

35

40

20

-

2013

371

25

19

39

27

29

34

31

23

31

38

34

41

2012

419

35

40

34

34

26

41

37

34

46

28

34

30

<교통사망사고 발생현황>

 

꽃다발은 편도 2차로 이상 도로 중 사고지점 인근 신호등 또는 가로등 지주에 설치하게 되며, 사고가 발생한 다음 교통사망사고대응T/F팀이 현장조사에 나갈 때에 설치하고 10~15일 이후 수거해 할 예정이다.

 

꽃다발은 국화와 해바라기 조화가 어우러진 형태로, '교통사고로 희생되신 분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문구가 새겨진다.

 20141204_145639 20141204_160054

 

서울시는 앞서 11월 중순 서대문과 동대문 인근 사망사고가 일어난 2개 지점에 국화 꽃다발을 시범 설치하여 주변 상인, 주민 반응을 모니터링한 결과 확대 설치하기로 결정했다.

 

동대문 인근에서 가게를 운영하는 상인 이 모씨는 “사고가 일어났다는 소식을 듣고 마음이 좋지 않았는데 국화꽃다발을 보니 희생된 분에 대해 추모하게 되고, 운전을 하거나 걸어 다닐 때에 나와 이웃을 위해 더 조심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서대문경찰서 소속 김 모 팀장은 “교통사고로 소중한 가족을 잃은 유족이 사고현장에 국화꽃이 헌화된 것을 보고 슬프지만 돌아가신 가족을 추모해 준 것에 대해 감사하고 위로가 되었다고 전해 들었다”고 말했다.

 

서울시는 시민을 편리하게 해주는 서비스도 중요하지만 생명과 직결되는 '안전'만큼 중요한 가치는 없으므로 교통사고로 희생되는 시민이 없도록 사고 지점 교통안전시설물 개선, 교통문화캠페인 전개 등 다각적인 노력을 지속적으로 기울여 나갈 계획이다.

 

교통사고로 사망하신 분의 명복을 빕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교통운영과
  • 문의 02-2133-2461
  • 작성일 2014-12-18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