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아파트 등 생활 속 숨은 방치자전거 찾기 나선다

수정일2014-02-17

봄이 되면 추운 겨울 동안 묵혀 두었던 자전거를 이용해 나들이나 출근을 하는 자전거족들이 대폭 증가하지만, 새 자전거 구입 등의 이유로 생활 곳곳에 버려지는 자전거 또한 늘어납니다.

 

서울시는 자전거 이용객이 늘어나는 봄철, 시민의 보행편의와 자전거 이용환경 개선을 위해 기존에 도로에 버려진 자전거 뿐 아니라 아파트, 학교 등 생활 속 장소에 방치된 자전거까지 수거해 처리할 계획으로 특히 2~3월을 집중수거기간으로 지정・운영키로 하고, 2월 중 지역 자활센터 11곳, 사회적 기업 2곳 및 자치구와 방치자전거 위탁처리 협약을 체결해 사전 정비를 실시합니다.

장기 방치 매각대기
거치대에 장기 방치된 자전거 매각 대기 중인 무단방치 자전거

각 자치구에서는 ‘07년부터 도로, 자전거주차장 등 공공장소에 버려지는 방치자전거를 수거해 왔으나 올해부터는 자활센터와 협의하여 아파트 단지, 학교 등 생활 밀접 지역으로 수거지역을 확대합니다. 또, 작은 고장으로 타지 못하는 자전거는 수거 당일 이동공방을 운영해 간단한 수리도 제공해 방치자전거 발생을 최소화 할 예정입니다.

 

수거된 방치 자전거는 상태에 따라 처리 방법이 달라지는데, 자전거의 상태가 불량할 경우 매각처리하고, 양호할 경우 재생산하여 기증하거나 공공자전거로 활용합니다. 지난해 수거한 방치자전거 8,482대 중 약 4%인 393여대를 수리하여 저소득층이나 복지시설에 기증하였으며, 올 해는 수거된 자전거의 10%를 재생자전거로 기부함으로써 사회환원사업을 확대할 예정입니다.

 

작년 25개 구에서 수거한 방치자전거는 ’12년 5,989대 → ‘13년 8,482대로 약 41% 증가하였으며 올해 시민들의 생활과 밀접한 장소로 수거지역이 확대되는 만큼 서울시는 생활 곳곳에 방치된 자전거를 더욱 철저히 관리할 계획입니다.

※ 2010~2013년 자전거 처리 현황

구 분

2010

2011

2012

2013

처리대수

5,133

5,038

5,989

8,482

(12년 대비 41% 증)

서울시는 공공장소 뿐 아니라 시민들의 생활장소도 꼼꼼히 살펴 방치된 자전거를 신속히 수거하겠지만, 방치 자전거는 수거보다 사전에 이용자가 스스로 관리하여 발생을 최소화 하는 것이 우선이므로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당부 드립니다. *

 

참고자료 : 방치자전거 처리 체계 및 절차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보행자전거과
  • 문의 02-2133-2432
  • 작성일 2014-02-12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