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사당역 버스정류소(과천방면)에 아케이드형 승차대 설치

수정일2018-10-22

하루 3만명 이상 이용, 퇴근시간이면 2만여명이 한꺼번에 몰려 북새통을 이뤘던 사당역 과천방면 버스정류소에 널찍한 아케이드형 승차대가 생기고, 노선별로 버스 정차 위치가 조정돼 수원·용인 방면의 광역버스 이용이 한결 쾌적해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서울시(도시교통본부)는 사당역 과천방면 버스정류소에서 광역버스를 이용하거나 지하철 사당역(2·4호선)으로 환승하는 시민들의 대중교통편의를 위해 사당역 과천방면 버스정류소에 평소 승객이 많은 노선을 분산, 정차 위치를 조정하고 버스승차대 3개소를 설치, 7.15(월) 완료할 예정입니다.

 <승차대 배치계획>

 

1

2

 

사당역 과천방면 버스정류소는 서울에서 수원·용인 등 경기 서남권으로 운행하는 광역버스 12개 노선을 포함해 총 26개 노선이 정차하고 있는데다 지하철 ‘사당역’은 2·4호선 환승역으로 하루 평균 3만명 이상의 시민이 이용하고 있어 혼잡한 실정이고, 특히, 우기시에 많은 버스 이용승객들이 비를 피할 곳이 없어 큰 불편을 유발했던 지역입니다.

 

<승객 많은 광역버스 4개 노선 정차위치, 공간 넓은 사당역 4번출구 뒤로 이전>

서울시는 기존에 사당역 4번 출구 앞·뒤쪽에 노선별 정차위치를 7개소로 분산해 운영해 왔지만 일부 광역버스 노선에 승객이 집중됨에 따라 이용객이 많은 노선의 정차위치를 옮길 계획입니다.  먼저 현재 사당역 4번 출구 앞쪽에 위치한 7790, 7800, 7780, 7770번 등 4개 노선의 정차위치를 공간이 넓은 4번 출구 뒤쪽으로 옮기게 되는데,  이들 4개 노선은 출·퇴근 시간대에 1만4천명이 한꺼번에 몰려 150~200m 이상 길게 늘어서는 상황이 반복되었던 노선입니다.

또한 나머지 22개 노선은 승객수를 고려하여 사당역 4번 출구 앞쪽을 3개 구획으로 구분, 각 노선별 정차위치를 분산 배치함으로써 버스를 기다리는 시민뿐만 아니라 이 구간을 오가는 보행자의 이동 불편 또한 해소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특히 시민들에게 지하철~시내버스 간 환승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기존에 사당역 4번 출구 뒤쪽에 있었던 14개 시내버스 정차위치를 4번 출구 바로 앞으로 배치)

 

<일반승차대보다 2배 넓은 확장형 승차대 3개소 및 버스대기유도등 설치>

아울러 서울시는 사당역 과천방면 버스정류소에 일반 승차대보다 2배 이상 넓은 확장형 승차대 3개소도 설치하여, 기존에 설치되어 있던 1개소를 포함해 버스승차대 총 4개소가 운영되어 시민들이 정류소를 더욱 쾌적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될 전망입니다. 이번에 사당역 과천방면 버스정류소에 설치하는 아케이드형 승차대는 폭 4.2m로 일반 승차대보다 넓어 충분한 대기공간이 확보되고, 바닥에 버스대기유도등(LED)이 설치되어  시민들이 질서 있게 줄서서 버스를 기다릴 수 있습니다.

또한, 승차대 설치기간 중에 사당역 과천방면 버스정류소를 이용하는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임시정류소 안내판을 설치하고, 안전펜스 및 보행도우미를 배치해 버스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할 계획입니다.

앞으로도 서울시는 승객이 많은 시내 주요 광역버스 환승정류소에 대한 조사를 추가로 실시하여 정류소 위치 조정 또는 승차대 설치가 필요한 지점에 대해서도 관련 지자체와 협의, 개선해 나갈 예정인데요. 서울과 경기도는 동일 생활권으로 행정적 경계구분을 넘어 광역교통 분야에서 협력수요가 많은 상황이기 때문에, 서울 시민과 경기도민 상호간 호혜적인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협력사안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협의해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 사당역 버스정류소 개선 전·후 이미지

3

개선 전

4

개선 후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버스정책과
  • 문의 02-2133-2296
  • 작성일 2013-06-17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