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177명 청소년 동반자가 찾아 갑니다…고민 있는 청소년에 1:1 전문가 무료상담

수정일2021-01-25

□ 서울시는 서울지역 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서 운영하는 청소년동반자(YC: Youth Companion)와 함께 위기 청소년을 대상으로 1:1 찾아가는 상담서비스를 제공한다. 현재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비대면서비스(화상상담, 전화상담, 채팅상담 등)로도 전환 가능하다.

□ 서울지역 177명 청소년동반자는 청소년상담분야에 자격과 경험을 갖춘 전문가로서, 위기 청소년을 위해 지역사회 청소년 협력자원을 발굴·연계하고 청소년과 지속적인 관계를 형성하여 위기를 극복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조력한다.

○ 청소년동반자 프로그램은 청소년복지지원법 제12조에 근거하여 2005년부터 운영해 왔다.

○ 청소년동반자는 2019년 168명, 2020년 175명, 2021년 177명으로 점차 확대 하고 있다. 작년 한 해 청소년 4,533명을 대상으로 292,148건의 지원서비스를 제공하였으며, 문제 해결에 대한 도움정도가 95.5%로 나타났다.

□ 청소년동반자 프로그램은 서울에 거주하고 있는 청소년(9세~24세)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코로나19로 인한 우울, 친구 관계에 대한 고민, 학습에 대한 불안, 가족 간의 갈등 등 청소년이 경험하는 다양한 문제로 상담 받을 수 있으며 서비스는 전액 무료이다.

○ 서울지역 25개 청소년상담복지센터로 직접 전화 신청 할 수 있으며, 센터 사정에 따라 다소 대기 시간이 있을 수 있다.

○ 또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비대면서비스(화상상담, 전화상담, 채팅상담 등)로 전환 될 수 있다.

□ 청소년동반자 프로그램에 대한 추가적인 사항은 서울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02-2285-1318)로 문의하면 된다.

□ 고석영 서울시 청소년정책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청소년들이 자칫 위험한 상황에 노출되거나 방임되기 쉬운 시기인 만큼 청소년들의 마음건강을 챙기는데 있어서 청소년동반자 프로그램이 적극 활용되길 바란다”며 “한창 다양한 문제와 고민을 경험하는 청소년들이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평생교육국 - 청소년정책과
  • 문의 02-2133-4129
  • 작성일 2021-01-25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