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주말, 휴일에도 데이케어센터 이용할 수 있어요

수정일2012-10-31

<데이케어센터 주말휴일 대표기관 지정 → 20개 자치구 24개소 운영>
  • 서울시는 데이케어센터(노인 주야간보호시설)를 이용하시는 어르신 및 보호자의 욕구에 부응하고, 데이케어센터 서비스 확대를 위하여 올해 3월부터 20개 자치구에 주말휴일 대표기관 24개소를 지정하여 운영하게 되었습니다.
  • 2011년 데이케어센터 이용 만족도 조사결과 93.2%가 전반적으로 만족하다고 나타났으며, 특히 재활프로그램 이용은 97.8% 만족하고 직원 친절도는 99.6%가 만족하다고 조사결과가 높게 나타났습니다.
    • 반면, 데이케어센터 운영 개선․보완의견에 41.9%가 주말휴일 운영 확대에 대한 요구가 있어 금번 데이케어센터 주말휴일운영 대표기관 지정은 수요자의 욕구에 부응하는 것으로
    • 이는 그동안 평소 데이케어센터가 주말휴일에 운영하지 않아 불편하셨던 어르신과 보호자에게는 반가운 소식으로 호응이 높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노인 주야간보호시설 ‘12년까지 260개소 확충>
  • 서울시는‘치매 걱정없는 서울’을 목표로 2008년부터 현재까지 어르신 주야간보호시설을 255개소 확충하여 치매 및 노인성 질환을 갖고 계시는 어르신이 집 근처에서 가까이 편리하게 이용하고 있으며, 올해 연말까지 260개까지(신규 5개소) 확충할 예정입니다.
  • 또한, 확충한 주야간보호시설 중 치매 환자에 적합한 맞춤서비스 및 안심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설에 데이케어센터로 인증하여 수요자 중심의 맞춤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현재 데이케어센터(주야간보호시설)로 인증받은 시설이 서울시 전체 170개소로 매일 3,200여명의 어르신들이 이용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올해 데이케어센터 인증을 190개소까지 확대할 예정입니다.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복합요양시설(요양+주야간보호+단기보호) 지원 확대>
  • 서울시는 치매․중풍 등 노인성 질환으로 보호가 필요한 노인에게 요양시설에 입소 및 재가보호서비스를 동시에 제공하는 복합요양시설(요양+주야간보호+단기보호)을 작년까지 시범운영하다가 이용자의 만족도가 높아 올해부터 4개소를 정식 지정․운영하기로 했습니다.
  • 2011년 복합요양시설 이용에 대한 만족도 조사결과 88.8%가 만족하다고 나타났으며, 시설 이용 어르신의 주요 특성을 살펴보면 치매(70%) 및 중풍(15%) 등 노인성 질환으로 거동이 불편하고, 보호자의 경제활동(37%) 및 건강문제(26%), 장기출타(14.8%) 등의 사유로 일정기간 보호를 받기 어려운 어르신들이 주로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사실, 단기보호시설은 이용기간(월 15일)이 짧고 이용률이 낮아 운영상의 어려움으로 시설 운영을 기피하여 정작 필요한 경우 믿고 맡길 수 있는 시설이 부족하다는 데이케어센터 이용 보호자들의 요구에 따라 서울시에서 복합요양시설(요양+주야간보호+단기보호)에 보조금을 지원하여 수용자 중심의 맞춤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데이케어센터 주말휴일운영 대표기관 및 복합요양시설(단기보호서비스) 현황은 붙임문서를 확인하시거나 자치구에 문의하세요.
붙임서류

[ 붙임 : 데이케어센터 주말휴일운영 대표기관 및 복합요양시설 현황 (한글화일) ]

 

데이케어사진1  데이케어사진2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노인복지과
  • 문의 3707-9667
  • 작성일 2012-03-22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