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축구9단 은발의 고수들이 골 폭죽 쏜다

수정일2013-09-13

 

축구 9단 은발의 고수들이 골 폭죽 쏜다

 

- 13일(금) 노원 마들 스타디움에서 ‘제4회 서울시장기 실버축구대회’ 개최

   →  25개 자치구 실버대표팀 간 토너먼트 형식으로 진행

- 왕년의 스타군단 서울시 실버대표팀과 노숙인 자활축구팀 오픈경기 진행

- 식전 축하행사, 박원순 서울시장의 시축으로 9시40분부터 경기 시작

- 경기 참가선수 전원 단체보험 가입, 의료진 대기 등 안전대책 만전

 

■ 서울시는 어르신들의 건강관리와 건전한 여가문화 활성화를 위해 65세 이상의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제4회 서울시장기 실버축구대회’를 9월 13일(금) 개최한다고 밝혔다.

 

■ 서울 노원구 마들스타디움과 초안산․불암산 인조잔디구장 등 3개 축구경기장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는 2010년 9월 이후 매년 약 600여명의 어르신들이 함께하는 행사이다.

   이번 대회에는 각 자치구의 65세 이상 어르신으로 구성된 25개팀 600여명의 선수

   모두가 전․후반 각 20분 동안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뽐낼 예정이다.

   - 2년간 우승은 강남구 실버대표팀이 독차지했으나,

     금년에는 지난해 준우승팀 구로구, 2010년 원년대회 우승팀 광진구 준우승팀 마포구 등이

    우승기를 놓고 각축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 경기는 사전 축하공연, 대표선수 선서에 등에 이어 박원순 서울시장의 시축으로 시작한다.

 

■ 한편, 본 경기에 앞서 전원 국가대표 출신으로 구성된 ‘서울시 실버대표팀’(평균연령 71세)과

   노숙인 시설에서 생활하며 자활의지를 꿈꾸고 있는 ‘브릿지자활축구팀’(평균연령 40대 중반)과의

   친선경기가 펼쳐지는데, 기술축구를 구사하는 실버대표팀과 힘의 축구를 지향하는

   브릿지자활축구팀 간의 경기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 국가대표 출신이자 축구지도자 자격증을 보유한 허윤정 감독을 비롯해

      왕년의 축구스타 28명으로 구성된 실버대표팀은 허감독을 중심으로,

      자치구를 월 1회이상 순회하며 기술지도는 물론, 여성팀, 노숙인팀, 유소년팀 등과의

      친선경기를 통해 적극적인 세대통합을 추진하고 있다.

 

■  또한, 서울시는 경기 중 부상자가 발생할 경우를 대비해 경기에 참여하는 모든 선수들을

     스포츠안전재단의 단체보험에 가입시킴은 물론, 응급조치를 위해

     서울시 서북병원 의료진(의사․간호사)과 서울시 간호사회의 간호사 6명을 배치하고

     구급차량도 상시 대기시킬 예정이다.

 

붙임 : 실버축구단 개요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어르신복지과
  • 문의 2133-7403
  • 작성일 2013-09-13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