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전국 최초 모든 미취학 아동에게 야간틈새보육 확대

2022.05.06
여성가족정책실 보육담당관
전화
02-2133-5116

□ 서울시가 전국 최초로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을 이용하는 모든 미취학 아동에게 야간돌봄을 실시한다.

□ 서울시는 5월부터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의 이용대상을 어린이집 및 유치원 재원 아동에서 가정양육 아동까지 확대해 모든 미취학 아동에게 야간틈새 보육을 제공하고, 야간돌봄 보육료 부담 없이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을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고 4일 밝혔다.

○ 시는 이번 야간돌봄 무상보육을 위해 가정양육 아동 또한 배상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어린이집 안전공제회와 협의를 마쳤다.

○ 유치원 아동 또는 가정양육 아동이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 이용 시 가정에서 부담해야 했던 보육료는 월 최소 1만원에서 최대 64만원 으로, 보육료 대신 서울시에서 운영비를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에 지원하여 양육 부담을 크게 줄였다.

□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은 ‘아이가 어린이집에 혼자 있게 될까’ 걱정되어 야간보육을 이용하지 못하는 가정에 야간보육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도입된 서울시 특화 사업으로, 지역 내 야간보육이 필요한 아동에게 야간돌봄 서비스(평일 16:00~22:00)와 석식을 제공하는 어린이집이다. 4월 현재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은 250개소가 지정되어 있다.

○ 아동이 주간에 이용하던 어린이집 또는 유치원에서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으로 이동해야 하는 불편이 있지만, 지역 내 입소문을 타고 이용자 및 이용실적이 매년 증가하고 있다.

□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 이용을 원하는 가정에서는 ‘서울시보육포털서비스 홈페이지(https://iseoul.seoul.go.kr)에서 인근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을 검색하고 편리하게 온라인으로 예약하면 된다.

□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 사업은 작년 12월 14일 오세훈 시장이 발표한「서울시 보육 중장기 마스터 플랜」의 하나로, 연말까지 300개소로 확대 운영해 가정과 좀 더 가깝게 다가갈 예정이다.

○ 서울시는 2022년 현재 자치구별 평균 10개소인 거점형 야간보육어린이집을 2025년까지 서울시 모든 동마다 1개씩 지정할 계획이다.

□ 김선순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서울시가 전국 최초로 모든 미취학 아동을 대상으로 야간돌봄을 실시한다”며, “아이, 부모 모두 만족하는 안전한 야간틈새 보육 환경을 강화해 아이 키우기 좋은 서울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