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낡은 주택 고치고 에너지 효율 높일‘50+그린홈리모델링 활동가’모집

수정일2021-01-18

□ 기후위기와 코로나19 일상화 시대에 대응하기 위한 미래 사업으로 그린 뉴딜1) 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 정부는 지난해 내놓은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2020년)에서 친환경 경제 구현을 위해 그린 인프라, 신재생에너지, 그린산업 육성 등에 집중 투자해 총 65.9만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 서울시도 지난해 7월 그린 빌딩, 그린 모빌리티, 그린 숲, 그린 에너지, 그린 사이클의 5대 분야를 중심으로 노후 공공건물의 에너지 효율 향상, 친환경 차량으로의 전환, 공원 확충 등으로 관련 일자리를 창출하는 ‘서울판 그린 뉴딜 계획’을 발표했다.

□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김영대)은 중장년 세대가 참여할 수 있는 그린 뉴딜 일자리 모델의 하나로 노후 주택의 환경 및 에너지 개선 사업을 지원할 ‘50+그린홈리모델링 컨설턴트’를 25일(월)부터 모집한다.

○ 정부 및 지자체의 그린 뉴딜 정책의 핵심은 공공일자리 창출과 산업기반 조성에 있다. 이런 점에서 서울시 최대 인구 집단이자 인적 자원인 50+세대의 적극적인 참여와 활용은 정책의 효율을 높이는 중요한 요인이다. 또 50+세대에게는 새로운 일·활동의 기회가 될 수 있다.

○ 이에 재단은 50+세대에게 그간의 업무 경험을 기반으로 그린 뉴딜 분야에서 경력을 전환하고 인생 2막의 커리어를 쌓을 수 있도록 ‘50+그린뉴딜 전문 인력’을 선발해 활동 기회를 마련한다.

□ ‘50+그린홈리모델링 컨설턴트’는 공공서비스기관, 다중이용시설, 주거시설, 거점마을 등에서 주택 리모델링 사업 및 도시 환경 개선 사업 등을 지원하는 업무를 담당한다.

○ 특히 이번에 선발된 참여자는 서울시 도시재생지원센터 주택사업단(중앙집수리지원센터)과 업무 협력을 통해 서울시 내 집수리지원센터, 현장 도시재생지원센터 등에서 서울시민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는 서울가꿈주택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홍보 및 상담 등의 업무를 지원할 예정이다.

*서울시 저층주거지 내 20년 이상 된 노후 주택의 집수리 비용 보조 사업

□ ‘50+그린홈리모델링 컨설턴트’에 지원하고 싶은 50+세대는 서울시 50+포털(50plus.or.kr)에서 모집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 만 45세부터 만 67세까지의 서울시 거주자로 그린산업 또는 도시재생사업 관련 경력자이거나 그린산업에 대한 이해와 관심이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 25일(월)부터 29일(금)까지 온라인으로 접수하며 서류와 면접 심사를 거쳐 총 9명을 선발한다. 최종 선발된 사람은 교육 과정을 거친 후 3월부터 10월까지 8개월간 활동할 예정이다.

○ 근무 조건은 주5일 8시간 전일 근무로 만근시 최대 월 235만원(시급 10,710원, 주휴, 연차수당 별도)을 지급하고 4대 보험도 지원한다.

□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는 “기후위기에 대응하고 환경과 경제의 상생을 추구하는 그린 뉴딜은 국가의 미래를 이끌 신성장 동력이자 50+세대 또한 주목할 만한 분야”라며 “그린 뉴딜 정책의 확산과 친환경 경제 성장에 기여하면서 50+세대에게 새로운 활동 기회를 열어 줄 수 있는 다양한 일·활동 모델을 앞으로도 계속 발굴,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재단은 오는 2월 <50+그린산업 스마트 컨설턴트>를 비롯하여 연내 300명 이상의 50+인턴십 참여자를 모집할 계획이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인생이모작지원과 - 인생이모작정책팀
  • 문의 02-2133-7800
  • 작성일 2021-01-18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