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42개 청소년시설과 15일 ‘찾아가는 거리상담’

수정일2019-11-13

□ 서울시는 “올해도 고생했어 내년은 올해 보다 더 밝을 거야”라는 주제로 오는 15일(금) 오후 4시부터 9시까지 신림역, 왕십리역, 천호 로데오거리 인근 등 청소년 밀집지역 7곳에서 ‘찾아가는 거리상담 연합아웃리치’를 실시한다. 보다 많은 청소년이 참여 할 수 있도록 상담은 방과후 시간인 오후 4시부터 밤 9시까지 진행한다.

○ 연합아웃리치는 위험에 노출되었거나 노출될 위험이 있는 청소년을 위한 상담서비스를 제공하고 보호시설로 연계할 뿐만 아니라 일반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체험프로그램도 운영하는 청소년대상 거리상담 활동이다.

○ 이 상담활동은 매년 4회 청소년이 필요로 하는 서비스를 현장에서 즉시 제공함으로써 청소년시설에 대한 체감거리를 줄이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 ‘찾아가는 거리상담 연합아웃리치’는 ’12년에 서울시가 전국 최초로 실시한 청소년 사업으로 위기 청소년이 많이 모이는 곳에 직접 찾아가 면대면 개별상담을 진행하는 것. 상담 후에는 쉼터 연계나 귀가지원 등의 서비스도 이어진다.

○ 작년에는 관련기관 총 192개소, 1,041명이 참여하여 거리를 배회하는 위기청소년 대상 상담 등을 진행하여 239명의 청소년을 쉼터 등에 연계하고 76명을 귀가 지원하였으며, 올 3분기까지 총 126개소, 712명이 참여하여 귀가지원 및 청소년쉼터 등 연계 869명의 성과를 달성하였다.

○ 특히 이번에는 청소년쉼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청소년성문화센터,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등 42개 청소년시설과 전문상담사, 자원봉사자 등 220여명, 그리고 SPO(학교전담경찰관) 및 각 경찰서 여성청소년계가 참여하여 다년간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청소년의 욕구를 반영한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 및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 위기 청소년대상 가정 복귀 지원 및 쉼터상담 프로그램 진행>

□ 찾아가는 거리상담 연합아웃리치 활동 중 대표적인 프로그램은 ‘가정 복귀 지원 및 쉼터 상담’이다. 이는 위기청소년이 전문상담을 통해 가정에 복귀할 수 있도록 하거나 관련 기관 프로그램을 안내하고 청소년쉼터 등에 연계하는 것이다.

□ 이와 더불어, 청소년에게 현장에서 서울시 청소년시설 등에서 제공하는 현장학습이나 체험프로그램을 소개한다. 또 학교폭력 및 아동학대 등 위기상황 발생 시 대응방법 등을 상담을 통해 제공할 계획이다.

□ 동시에 청소년 문제는 지역사회 전체의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다는 인식아래 학부모를 비롯하여 일반시민에게 위기청소년에 대한 관심을 촉구하는 캠페인도 이날 함께 진행된다.

○ 이번 캠페인에서 서울시가 운영 중인 청소년쉼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청소년성문화센터, 인터넷중독예방센터,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등 관련기관의 사업내용 및 프로그램의 안내를 통해 학부모가 필요시 적절한 기관을 이용할 수 있도록 상세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청소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 및 참여형 행사 운영>

□ 이번 거리 상담에서는 청소년들이 일상적으로 겪고 있는 각종 스트레스 및 불안감, 두려움 등을 극복할 수 있도록 전문상담을 통해 풀어가고 관련 상담시설의 프로그램을 소개하는 자리도 마련한다.

□ 특히 각 구역별로 특색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청소년들이 즐기면서 자신들의 고민 및 사회문제 등을 함께 생각하고 공유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 구역별로 1구역(플라타너스 어린이공원)은 컵밥, 타로상담, 파우치 만들기, 문고리꾸미기, 샌드백, 보드게임, 햄버거비누 만들기, 스마트폰 과의존 설문, 캘리그라피, 2구역(왕십리역사 내 2층) 꽃갈피 만들기, 디퓨져 만들기, 간담한 게임부스 운영, 3구역(천호역 로데오거리)은 미니 드림캐쳐 만들기, 상품 뽐기, 타로상담, 토닥토닥, 응원할게, 학교 밖 청소년 인식개선 조사, ‘서울시 청소년 지도 만들기’ 리서치, 4구역(왕십리역 6번 출구 앞 광장)은 룰렛상담, 유퀴즈온더블럭, 거리홍보(패트롤), 5-6구역(신림역사 포도몰) 감정표현가면 만들기, lovelife 팔찌만들기, 학교 밖 청소년 인식개선 조사, 실미검사(케이에스척도), 앙케이트 조사, 7구역(미리내공원)은 먹거리와 핫팩 제공, 향기주머니만들기, 자신에게 따뜻한 엽서쓰기, 별별노래방, 한지등 만들기, 8구역(효창공원역 앞)은 스트레스 검사, 캡슐편지, 해결의 책, 거리홍보(패트롤), 가출예방교육 등이 있다.(*자세한 내용 별첨)

□ 엄연숙 서울시 평생교육국장은 “수능이 끝난 직후 실시하는 31번째 거리 상담과 현장프로그램은 특별히 학업 등 각종 스트레스에 무방비상태로 놓여진 청소년들을 위하여 다양한 체험활동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서울시에서 마련하는 청소년 행사와 정책들이 시민들에게 지속적인 관심을 받을 수 있도록 청소년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겠다고”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평생교육국 - 청소년정책과
  • 문의 2133-4128
  • 작성일 2019-11-13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