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축구로 하나된다''…외국인주민과 FC서울 경기 응원

수정일2019-06-27

□ FIFA U-20 월드컵에서 거둔 짜릿한 승리의 열기가 채 식기도 전, 축구를 통해 서울시의 내·외국인이 함께 화합하는 어울림의 장이 펼쳐진다. 오는 30일(일), 서울시-서울글로벌센터와 FC서울이 개최하는「FC서울과 함께하는 외국인주민의 날」행사가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이 행사는 ‘FC서울’과 ‘울산현대’의 경기관람 뿐 아니라 글로벌콘서트, 세계 문화 여행 등 다양한 부대행사까지 함께 즐길 수 있다. 부대행사는 오후 4시부터 서울월드컵경기장 및 경기장 밖 북측광장에서 진행된다.

○ 이번 행사는 평소 바쁜 일정과 경제적 부담으로 축구경기 관람기회가 적었던 외국인주민들이 저렴한 비용으로 경기를 관람하고, 다문화가족에게는 무료초청의 기회를 제공하며, 나아가 내국인들과도 소통하고 화합하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서울시와 FC서울이 2010년부터 공동으로 기획해 왔다.

□ 이날 경기에는 시가 무료로 초청하는 서울 거주 다문화가족 1,0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또한 평소 축구에 남다른 애정을 갖고 있는 인도 출신 방송인 ‘럭키’가 시축자로 나서며, ‘FC서울 유소년 축구단’에서 미래의 축구 유망주로 꿈을 키우고 있는 22명의 다문화가족 자녀가 글로벌 에스코트 키즈로 참가해 더욱 의미 있는 시간이 될 전망이다.

○ 다문화가족 무료 초청 접수는 가까운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글로벌빌리지센터, 글로벌센터, 외국인노동자센터에 문의해 신청하거나, 서울글로벌센터(02-2075-4180)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 외국인주민의 경우, 1만원으로 경기 관람권과 시원한 음료를 경기장에서 직접 구입할 수 있다. 표 구입과 관련된 문의는 FC서울 홈페이지(http://www.fcseoul.com)를 방문하면 된다.

□ 아울러 이날 경기에 앞서 오후 4시부터 경기장 밖 북측광장에서는 낭만적인 선율로 여름밤을 수놓을 외국인 재즈밴드 ‘허니’, 러시아·벨라루스·우크라이나 등으로 구성되어 각국의 전통춤을 선보일 ‘FAME’, 한국 전통 태권도와 관객이 함께하는 발차기 한마당이 펼쳐질 태권도 퍼포먼스 팀 ‘TIA태권도시범단’ 등 3개 공연팀이 펼치는 ▴글로벌 콘서트와 ▴내·외국인 주민이 함께하는 문화 체험 ‘세계 문화 여행’ 운영 등 별도의 부대행사가 진행된다.

□ 현재 FC서울에는 패시치(세르비아), 오스마르(스페인), 알리바예프(우즈베키스탄) 등 외국인 선수가 활약하고 있으며, 서울시와 FC서울은 다문화가족 자녀를 대상으로 ‘다문화·일반가정 자녀가 함께하는 FC서울 유소년 축구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 최승대 서울시 외국인다문화담당관은 “FC서울과 열 번째 ‘외국인주민의 날’을 개최하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서울에서 거주하는 외국인주민과 다문화가족이 축구로 하나 되는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여성가족정책실 - 외국인다문화담당관
  • 문의 02-2075-4118
  • 작성일 2019-06-27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