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장애인편의시설 인식개선 체험「희망나루」행사 실시

수정일2019-04-09

□ 서울시는 장애로 인하여 당사자가 차별 받지 않는 환경을 만들고자 추진 중인 사회인식 개선 사업의 일환으로 열리는 장애인편의시설 인식개선 체험 프로그램인「희망나루」행사를 4월부터 실시한다.

○ 시는 지난 8일 은평구 신사초등학교에서 첫 희망나루 행사를 진행했다. 이는 미래 사회 주역이 될 학생들이 장애인들의 일상 불편을 체험하고 공감하며 편의시설의 필요성을 깨닫는 자리가 되었다.

□ 오는 12일(금)에는 은평구 상신초등학교에서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 총 2회에 걸쳐 희망나루 행사가 진행된다. 상신초등학교 학생들은 지체장애·시각장애·편마비장애 체험을 통해 장애인들의 일상 불편에 대해 공감할 예정이다.

□ 장애인편의시설 장애체험은 휠체어(지체장애체험), 내인생의자화상(시각장애 체험), 나의강한떨림(편마비장애 체험)으로 구성된다. 편의시설체험은 3구역으로 조성된 세트장에서 지체·시각·편마비·무장애 존(Zone)을 체험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 휠체어를 이용하여 이동하며 장애물을 통과 후, 목적지까지 도달하여 다시 안대를 착용한 후 지팡이를 사용하여 점자블록을 따라 이동한다.

○ 내 인생의 자화상에서는 안대로 눈을 가린 후 자신의 얼굴을 그리고 원하는 음료수를 찾는 시각장애인체험이 진행된다. 또한 나의 강한 떨림(편마비장애체험)에서는 저주파치료기를 팔에 장착하고 블록 쌓기나 시식 체험을 통해 한시적 장애에서 오는 일상생활의 어려움을 체험한다.

○ 시각장애 체험은 평소 거울을 통해 볼 수 있는 자신의 얼굴을 눈 감고 상상하며 그리면서 어두운 공간에서의 삶을 이해를 돕는 체험은 물론 안대를 쓰고 자신이 원하는 음료수를 찾으며 우리가 쉽게 할 수 있는 일이 시각장애인에게는 얼마나 어려운 일인지 알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 편마비장애 체험은 저주파 치료기를 팔에 장착, 블록을 쌓으며 한시적 장애로 인한 일상생활의 어려움을 느낄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 황치영 서울시 복지정책실장은 “서울시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살기 좋은 도시를 위해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으나 아직도 장애인 생활편의를 위한 사회적 인식은 낮은 편이다”라며 “이러한 행사가 장애인 편의시설의 필요성에 대해 모든 시민이 공감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복지기획관 - 장애인자립지원과
  • 문의 02-2133-7478
  • 작성일 2019-04-09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