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어르신을 위한 경로당 건강 프로그램 다시 짠다

수정일2014-04-28

 

서울시가 경로당의 건강프로그램을 개선하기 위해 대한노인회와 국민건강보험공단과 함께 모여 힘을 합칩니다.

 

현재 서울시의 경로당은 3,258개소가 운영되고 있으나 지역과 기능에 따라 지원 쏠림 현상이 심하고 비슷한 건강·여가 프로그램이 중복으로 지원되고 있는 실정입니다.

 

이에 따라 서울시는 4월11일(금) 오전10시, 서울시청 6층 영상회의실에서 (사)대한노인회 서울특별시연합회, 국민건강보험공단 서울지역본부와 함께 업무협약을 맺고 경로당에서 제공되고 있는 건강프로그램 개선을 비롯해 시민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보급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업무협약에는 강종필 서울시 복지건강실장을 비롯해 김성헌 대한노인회 서울시연합회장, 김태백 국민건강보험공단 서울지역 본부장 등이 참석합니다.

 

이번 업무협약 내용은 ▴경로당 관련 특별사업 추진 ▴건강캠페인 상호협력 ▴질병통계자료 및 빅데이터 자료 공유 등이며,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세부사항을 확정합니다.

 

특히, 경로당 어르신을 대상으로 지원되고 있는 건강 및 여가 프로그램의 대표적인 공급자 역할을 하고 있는 대한노인회와 국민건강보험공단과 함께 유사프로그램 중복지원 및 경로당 부익부빈익빈 문제를 해소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국민건강보험공단은 경로당 건강 및 여가 프로그램 지원 사업을 매년 확대하여 ‘2020년까지 1,000개 이상의 경로당에 제공토록 노력하고 재능기부・자원봉사・기부 등을 통해서 매년 1개소 이상의 열악한 경로당의 시설개선 지원을 약속했습니다.

 

이외에도 서울시민의 질병 예방을 위해 ‘건강검진의 참여율 높이기’ 홍보활동을 함께 진행하고 건강백세운동, 금연캠페인 대사증후군 관리사업 등도 상호 협력 하여 추진해 나갈 예정입니다.

 

서울시는 건강정책 수립 시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질병통계자료 등 빅데이터를 활용하여 시민에게 맞는 건강프로그램 개발 및 보급에도 적극 활용할 계획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시는 올해부터 서울시 소재 전체 경로당 어르신을 대상으로 치매 조기발견 및 예방사업도 추진할 예정입니다.

 

서울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어르신 뿐만 아니라 서울시민의 건강증진을 도모하기 위해 노력 할 것이며 상시적 교류와 협력을 통해 시민에게 맞는 다양한 건강정책 마련을 위해 힘쓰겠습니다. *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어르신복지과
  • 문의 2133-7407
  • 작성일 2014-04-24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