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어르신치과 이동진료실' 탑골공원 간다

수정일2018-11-08

 

  • 서울시, 탑골공원(7일 10~16시) 및 양천, 동대문 등 복지관 15회 진료 예정
  • 구강검진, 스케일링, 발치, 레진...기초생활수급자엔 틀니까지 무료 지원
  • '09년 7월부터 시작, 그동안 무료진료 3만여 명, 무료틀니 800여 명 수혜
  • 매주 2~3회 1년 내내 운영, 세부일정 서울의료원, 서울시 보건의료정책과 문의
  • 시, “치아는 오복 중 하나, 취약계층 어르신들 건강한 생활 지원할 것”

 

'서울시 어르신치과 이동진료실'이 어버이날을 맞아 하루 전인 7일(화) 탑골공원으로 첫 진료를 나간다.

 

이동진료실은 이외에도 5월에 총 15회에 걸쳐 양천, 동대문, 강동 등 복지관을 찾아다니며 구강검진과 스케일링, 발치, 틀니 제작 등을 무료로 진료할 예정이라고 시는 밝히고 일정을 공지했다.

 

서울시는 그동안 서울 곳곳의 복지관을 위주로 이동진료를 실시해왔으나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어르신들이 많이 모이는 대표 공원인 탑골공원에 처음으로 진료를 나가게 됐다고 밝혔다.

7일(화) 진료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실시하며, 65세 이상 어르신이라면 누구나 구강검진, 레진, 스케일링, 발치 등의 진료를 받을 수 있다.

 

특히 틀니가 필요한 65세 이상 기초생활 수급자 어르신들께는 무료로 완전틀니도 제작해 준다. 틀니는 바로 제작되지 못하는 특성을 반영해 치과와 연결해 사후 관리를 철저히 한다.

 

'서울시 어르신치과 이동진료실'은 치과의사, 치과위생사 등 10여명의 의료진과 최신식 진료시설을 갖춘 치과진료 차량 2대에 진료장비와 의약품 등을 갖추고 최상의 치과진료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는 서울시의 나눔진료 프로그램 중 하나다.

 

'09년 7월 고덕동 서울시립양로원을 시작으로 매주 2~3회 어르신들을 직접 찾아가고 있는데 그동안 무료진료는 3만여 명, 무료틀니는 800여 명의 어르신이 수혜를 받았다.

 

  • 지난해는 96회에 걸쳐 노인복지회관 등 서울시내 곳곳을 방문해 7,846명의 어르신 치과진료를 실시했고, 200명의 어르신들께 틀니를 제작해 드려 어르신들의 건강생활에 도움을 줬다.

 

특히, 일회성 진료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진료기록을 데이터베이스화해 과거 진료 기록을 토대로 진료를 하기 때문에 어르신들의 치아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있다.

 

'서울시 어르신치과 이동진료실'은 1년 내내 운영되는 프로그램으로 세부일정·장소에 따라 선택 이용할 수 있으며, 자세한 일정 등은 서울의료원(2276-7764~5) 또는 서울시 보건의료정책과(2133-7517~22)에 문의하면 된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복지건강실 - 보건의료정책과
  • 문의 2133-7517
  • 작성일 2013-06-03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