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노숙인 등 취약계층 무료 결핵검진 실시

수정일2013-10-16

서울시, 노숙인 등 취약계층 무료 결핵검진 실시

 

서울시는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결핵 발병률이 높은 노숙인 및 쪽방촌 주민들에 대한 결핵검진을 실시해 결핵 조기치료와 감염 확산을 방지한다고 밝혔습니다.

 

결핵검진 현장사진1

<< 노숙인 등 취약계층 무료 결핵검진 >>

 

검진은 거리 노숙인 위주로 실시하며, 쪽방촌 주민들은 희망자에 한해 검진합니다. 

  • 쪽방촌 주민은 주로 관할 보건소에서 검진을 하고 있으며 올해 상반기에도 실시하였으므로 이번 검진은 일부 희망자에 한해서만 실시하기로 한 것입니다

 

검진은 거리 노숙인이 많이 분포한 영등포역 및 서울역 광장 두 곳에서 실시합니다.

  • 영등포역은 21일(월)과 22일(화) 영등포역 파출소 뒤 주차장에서 실시하고
  • 서울역 광장은 24일(목)과 25일(금) 실시합니다.

 

※ 결핵검진 일시 및 장소

검  진  일  시

장      소

비    고

10.21(월) ~ 22(화) 17:00~20:00

영등포역 파출소 뒤 주차장

 ※  예상인원 1,000명

    - 거리노숙인 800

    - 쪽방주민 200

10.24(목) ~ 25(금) 17:00~20:00

서울역 광장

 

이번 검진에는  ‘대한결핵협회 서울특별시지부’에서 X-선 촬영으로 유증상자에 대해 객담검사를 하며, 결핵 전문병원인 ‘서울시 서북병원’은 결핵판독 전문의 등 의료인력을 현장 파견하여 유증상자는 서북병원으로 이송하여 치료를 받도록 할 계획입니다.

 

결핵 유증상자가 병원에서 일정기간 치료를 받은 후 퇴원하게 되면 자치구 보건소, 노숙인 무료진료소 등 관련기관을 통한 "복약확인 치료“ 등 사례관리를 통해 조속한 치료 뿐만아니라 재발방지 등 철저한 사후관리도 병행할 예정입니다.

 

노숙인 등 취약계층의 결핵 발병율이 일반인보다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나고 있으며, 서울시는 이러한 취약계층에 대해 결핵검진과 치료, 전염예방, 퇴원 후 사후관리까지 지속적인 의료서비스를 추진해 나갈 방침입니다. *

 

 붙임1,2 : 연도별 결핵검진 인원 및 유증상자 현황 및 결핵검진 현장 사진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복지건강실 - 자활지원과
  • 문의 02-2133-7490
  • 작성일 2013-10-16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