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4.20 장애인의 날 기념「희망서울 누리축제」개최

수정일2013-04-19

 제33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희망서울 누리축제」가 20일(토) 서울광장에서 열립니다.

 

이번 축제는 예년과 다르게 시민들이 직접 장애를 체험해 볼 수 있는 장애이동체험관, 시각장애인과 청각장애인도 영화를 감상할 수 있도록 화면해설 및 자막을 제공하는 Barrier-Free 영화상영, 심리상담․장애인 성폭력 관련 정보제공․국민연금 상담과 같은 생활상담 등이 새롭게 선보이며, 중증장애인이 직접 만든 생산품을 전시 및 판매하는 장애인 자립지원 부스를 대폭 확대한 것이 특징입니다.

이번 축제를 준비하는 데 있어 행사계획 단계부터 장애인 당사자, 장애분야전문가, 장애인단체와 함께 직접 준비하고 의견을 수렴하는 등 이번 축제를 장애인의 눈높이에 맞춰 준비했습니다.

 

「희망서울 누리축제」는

-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개최되며 

- 장애인의 날 기념식 및 문화·생활공감부스 전시 등 총 56개 부스가 테마별로 운영

 

1. 다양한 문화행사
우선, 이번 축제에서 ‘문화공연’은 아이넷TV 축하공연, 장애인가요제 등 최대한 많은 시민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다채롭게 준비했습니다.

참석한 장애인 및 시민들에게 감동과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한 성악가 이남현의 축가, 초·중·고등학생으로 구성된 홀트학교 풍물패공연, 박칼린이 지휘하는 대한항공 여승무원 동우회의 합창, 육군사관학교 군악대 연주, B-boy(갬블러크루) 공연, 장애인 가요제, 현숙·남진·김범룡·정수라 등 인기 가수들이 참여하는 아이넷TV(금단비 진행) 녹화가 진행됩니다.

 

2. 테마별 부스 설치
- '장애재활존’은 장애인보조공학업체의 제품 홍보 및 서울시보조공학서비스센터의 참여로 장애활동영역별 보조기구 전시·판매와 시연, 휠체어 무상 세척과 소독, 보조기기 체험 등을 통한 재활보조기구의 필요성과 활용도, 발전상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 ‘장애자립존’에서는 한국장애인개발원과 공동으로 중증장애인 생산업체 23개사가 참여, 중증장애인이 직접 만든 생산품을 전시·판매 하게 됩니다. 이를 통해 장애인생산품의 우수성을 널리 홍보하고, 자립지원의 필요성을 느낄 수 있도록 장애인들이 자신이 생산한 비즈공예품 및 도자기, 천연비누 등을 전시, 판매하고, 직업체험 기회도 함께 제공합니다.

-  ‘사회통합존’에서는 장애인생활상담, 서울시장애공무원 임용 및 근무안내, 다장애체험관, 수화배우기, 입으로 그리는 세상(구족화 체험), 시각장애인 탁구 및 안마체험, 손으로 전하는 향기(장애인바리스타), 지적장애인 사진관 등의 다양한 행사를 진행해 비장애인이 장애인을 배려하고 서로 화합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3. 이동진료 서비스 무료 제공 
평소 치과 진료를 받기 힘든 장애인들의 치아 건강을 위해 ‘희망서울 누리축제’ 현장을 찾은 장애인들에게 서울시 장애인 치과병원의 이동진료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합니다.

 

4. 장애인 정책 포럼, 유니버설 디자인공모전 수상작 전시 등도 진행

더불어 서울시는 사)한국장애인인권포럼과 함께 ‘누구에게나 편리하고’, ‘쉽게 이용’할 수 있는 디자인환경 조성을 위한『유니버설 디자인공모전 수상작 전시회』를 신청사 1층에서 갖고, ‘7번방의 선물’, ‘터치오브 라이트’ 두 편의 영화를 Barrier-Free 영화를 8층 다목적홀에서 3시/5시 상영합니다.

또, 8층 다목적홀에선 12시30분부터 ‘발달장애인관련 포럼’도 개최한다. 이는 서울시 전역에 장애인 인식개선을 확산하는 촉진제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 장애인의 날 기념식]

아울러 오전 11시~12시 <장애인의 날 기념식>이 열립니다.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는 박원순 시장을 비롯해 시의회 의장, 시의원, 장애인 단체장, 시민 등 약 1,500여명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박원순 시장은 기념식에서 장애인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고 사회통합 기여자에 주는 ‘2013 서울시 복지상(장애인분야)’을 시상하고, 부스를 돌아볼 예정입니다.

 

[20일~26일 장애인 주간으로 선정]

한편, 서울시는 4.20일~26일까지를 장애인의 주간으로 설정하고 서울광장 뿐 아니라 서울전역에서 자치구와 장애인 어울림 한마당, 인권영화제 등 다채로운 행사를 이어갈 예정이다. 

  • 20(토)은 정립회관(광진구 구의2동)에서 장애인의 교류를 확대하고 사회활동을 격려하기 위해 ‘서울시 장애인 바둑대회’ 및 신청사 8층 다목적홀에서 ‘발달장애인 권리옹호를 위한 정책지원방안’을 주제로 포럼을 개최합니다.
  • 23(화)은 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SETEC, 지하철 3호선 학여울역 근처)에서 서울시 장애인 취업박람회가 열린다. 
  • 30(화)은 한강시민공원 잠실지구 잔디구장에서 비장애인과 장애인이 어울려 공을 굴리며 경기하는 ‘서울시 어울림 론볼대회’가 개최됩니다.

 

 ‘희망서울 누리축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장애인 홈페이지 (http://disability.seoul.go.kr)를 참조하거나, 120 다산콜센터, 장애인복지정책과(2133-7443)로 문의하면 됩니다.

 

[2013 장애인의 날 「희망누리축제」 상세보기 ]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장애인복지정책과
  • 문의 2133-7443
  • 작성일 2013-04-18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