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유학생 자원봉사단 모집

수정일2018-11-08

서울시는 1월 20일부터 서울소재 대학(원)에 재학 중인 외국인 유학생으로 이루어진 서울시 유학생 자원봉사단 제4기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서울시 유학생 자원봉사단 제4기는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거쳐 2월 18일 최종합격자 60명이 선발되고, 3월부터 12월까지 10개월간 활동하게 된다.

 

자원봉사단은 지속적이고 특화된 봉사활동을 하기 위해 기수별로 인원을 제한하여 모집한다.

또한, 기수별로 전원 신규로 모집하여 더 많은 유학생이 봉사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고, 봉사단 운영진을 구성하여, 스스로 봉사활동을 정하고 운영하게 함으로써 만족감과 보람을 느낄 수 있게 할 계획이다.

 

서울시 유학생 자원봉사단은 2014년 7월 제1기 봉사단이 18개국 출신 30명으로 구성되어 첫 활동을 시작하였으며, 다양한 지역과 대상으로 봉사활동을 실시하였으며 3기까지 37개국 87명이 활동하였다.

봉사단은 도서지역 초등학생들에게 매주 2회 온라인으로 외국어학습, 문화이해수업을 하였고, 서울시 광화문희망나눔장터에서 통역, 청소 봉사활동, 용산구 동자동에서 쪽방촌 주민들의 자활의지를 돕기 위해 kt 대학생 봉사단과 동네주민들과 함께 희망나무 벽화그리기 및 희망나무 심기 활동을 하기도 하였다.

 

서울시 유학생 자원봉사단은 세계 여러 나라에서 온 유학생들이 자신의 특기를 살려 도서지역의 아동들을 도움으로써 교육기회 격차 해소에 기여하고, 쪽방촌 주민들에게는 자활의 희망을 키워나가는데 보탬이 되고자 노력하고 있다.

또한, 내·외국인간 서로의 다양한 문화를 배우고 서로를 이해하는 기회를 제공해 봉사단과 수혜대상 모두 만족하는 활동이 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한편, 서울시와 민간기업 kt는 나눔의 선순환과 인재육성에 앞장서기 위해 상호협력해오고 있으며, kt는 제4기 자원봉사단 전원에 1인당 250만원씩 총 1억5천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자원봉사단은 kt의 온라인 멘토링 플랫폼인 ‘드림스쿨’을 통해 임자도, 백령도, 청학동, 교동도 아동들에게 외국어 학습지도, 문화이해수업 등 10개월간 화상으로 온라인 멘토링을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서울시 유학생 자원봉사단은 활동 기간 중 1회 이상 기획 봉사활동을 펼쳐, 내·외국인 합동 봉사활동 모델을 제시해나간다는 계획이다.

서울시는 내·외국인이 서로 교류 협력하여 소외 이웃을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발굴·시행함으로써 유학생들이 우리 사회 구성원으로 소속감과 보람을 느끼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학생 봉사단에 대한 세부내용 및 신청방법은 서울시(www.seoul.go.kr) 및 서울글로벌센터(http://global.seoul.go.kr)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자원봉사단 신청을 원하는 유학생은 신청서류를 작성하여 1월 29일까지 global_intern@seoul.go.kr로 이메일을 보내면 된다.

 

이은영 서울시 외국인다문화담당관은 "외국인 유학생들이 도서지역의 아동을 돕고, 내국인들과 교류·협력하여 봉사활동을 함으로써 내·외국인 구별 없이 더불어 사는 따뜻한 사회 만들기에 기여하고 유학 생활에 보람도 느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여성가족정책실 - 외국인다문화담당관
  • 문의 02-2133-5076
  • 작성일 2016-01-2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