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보육통계 공표

수정일2018-11-08

 

2013년 말 기준 서울의 어린이집 수와 어린이집 이용아동, 종사자 수가 모두 증가한 가운데, 어린이집 열 곳 중 한 곳은 서울시가 역점을 두고 확충 중인 국공립 어린이집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국 국공립의 2배에 달합니다.

 

또, 서울시 0~5세 전체 영·유아 중 어린이집 이용자가 50%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용 증가에 따라 보육교사 1,921명을 포함한 보육 종사자도 전년 대비 총 3,294명이 증가했다. 이는 여성의 자기계발이나 사회·경제 활동 확대에 따른 것으로 시는 분석하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이와 같은 내용을 담고 있는「2013년 서울시 보육통계(2013년 12월 기준)」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서울시는 서울시내 보육시설확충 및 보육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보육시설·아동·종사자 수를 파악하는 보육통계조사를 매년 실시하고 있습니다.

 

서울시 보육통계에 따르면 ‘13년 말 기준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보육아동은 전년 대비 8,588명(2.1%)이 증가했으며, 이와 함께 어린이집 수, 종사자 수도 더불어 증가했습니다.

 

우선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보육아동은 ‘07년 17만7,804명(34.5%)에서 ‘13년 23만8,581명(48.7%)으로 급격히 증가, 현재 서울시 전체 영·유아의 절반가량이 어린이집을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용자 중 0~2세 영아는 13만6,696명(57%), 3~5세 유아는 10만1,885명(43%)이 이용하고 있습니다.

 

이용 수요 증가에 따라 지난 한 해 동안 어린이집도 204개소가 늘어났습니다. 특히 이중 국공립 어린이집이 한해에만 60개소가 증가, 약 6,000명 영·유아 대기수요를 줄였습니다.

 

이는 매년 10개소 내외씩 증가하던 것에 비하면 획기적인 증가폭으로 건물을 사거나 새로 짓지 않고도 확충할 수 있는 ‘비용절감형 서울모델’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시는 밝혔습니다.

 

현재 서울시 전체 어린이집 중 국공립 어린이집의 비율은 11.1%로 전국 국공립 어린이집 비율 5.3%의 2배에 달하며, 서울시 국공립어린이집은 전국 국공립어린이집의 32.2%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또, 영아보육을 담당하는 가정어린이집은 139개(0.5%), 100인 이상 대규모 어린이집은 0.1% 증가한 반면, 소규모 민간시설(21인 이상~39인 이하)은 0.8%감소 추세인 것도 눈에 뜁니다.

 

보육 종사자의 경우 3,294명이 증가했다. 시설장이 229명, 보육교사 1,924명, 특수교사 24명, 영양사 14명, 사무원 4명, 취사부 459명, 기타 649명입니다.

 

서울시는 무상보육시대 개막 이후 어린이집 이용자수가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는 만큼 서울시도 저비용, 고효율의 국공립 어린이집을 지속적으로 확충할 예정이며, 이번 자료를 통해 정확한 이용수요를 검토·분석하고, 이에 맞는 실질적 보육정책을 마련해 나가겠습니다. *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여성가족정책실 - 출산육아담당관
  • 문의 2133-5100
  • 작성일 2014-04-09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