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누리집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유기 아동 가슴으로 키워줄 부모를 찾습니다

2018.11.08
가족담당관아동복지팀
전화
2133-5153

- 아동복지센터 등을 통해 유기 아동 입양 및 가정 위탁할 부모찾아 지원

- 베이비박스는 불법 시설물로서 유기 조장 우려가 있기 때문에 설치 반대

- 다만 이미 유기된 아동의 경우엔 최선을 다해 건강한 성장 지원 입장

- 현재 서울시 양육시설에서 보호 중인 유기아동 약 2천9백 명 달해

- 반면 국내 입양은 2013년 6월 말 97명에 그쳐 전년 대비 53% 감소

- 입양할 경우 매달 양육수당지급, 내년부터는 입양축하금과 일부 교육비도

- 가정위탁의 경우 양육보조금, 생활보장수급비, 의료 급여와 교육급여

- 입양은 서울시 아동복지센터, 가정위탁은 서울시가정위탁지원센터로 문의

 

□ 서울시에서 발생한 유기아동이 올해에만 158명(불법시설물인 베이비박스에만 맡겨진 아이는 149명). 이틀에 한 명꼴로 유기아동이 발생하는 가운데 서울시가 이들 아동을 가슴으로 키워줄 부모를 찾는다.

□ 부모의 사망, 질병, 학대, 경제적 사유 등으로 유기돼 현재 서울시 양육시설(시립2, 민간38)에서 보호 중인 아동은 약 2천9백 명에 달하며 이중 지난 2010년부터 종교시설 등 민간에서 운영하는 베이비박스를 통해 들어온 아동이 244명이다.

□ 특히 베이비박스의 경우 불법시설물이지만, 금년들어 베이비박스에 맡겨지는 아동이 월 평균 3명에서 7명으로 두 배 이상 증가하고 있는 실정이다.

○ 베이비박스가 언론등에 노출되는 빈도가 잦아지고 온적주의적 시각으로 다루다보니까 부모들로부터 베이비박스가 아동보호체계에 일부인 것으로 오해하고 아이들을 두고 가고 있다.

※ 월별 기아 발생현황

                                                                                                                                                                              (단위: 명)

연도

총계

1월

2월

3월

4월

5월

6월

7월

8월

2013

158

19

14

17

20

18

20

32

18

 

□ 이에 반해 국내 입양은 2010년 414명에서 2012년 326명으로 계속 감소 추세에 있다. 연도별 국내(서울) 입양건수는 '09년 332명→ '10년 414명→'11년 469명→'12년 326명→'13년 상반기 97명이다.

□ 서울시는 현재 유기아동이 발생할 경우 서울시 양육시설에서 보호하고 있지만, 장기적으로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하기 위해선 가정 내 보호가 절실하다는 판단아래 이들을 입양하거나 가정 위탁할 부모찾아, 지원한다고 25일(수) 밝혔다.

□ 특히 베이비박스의 경우 서울시는 불법 시설물로서 유기 조장 우려가 있기 때문에 설치 자체가 용납돼선 안 되지만, 이미 유기된 아동의 경우엔 최선을 다해 향후 건강한 성장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해야 한다는 것이 서울시 입장이다.

□ 입양 대상은 베이비박스에 유기된 아동을 포함해 서울시 양육시설에서 보호되고 있는 유기아동 전체가 해당되며, 입양을 희망하는 시민은 서울시 아동복지센터(☎2040-4240), 가정위탁은 서울시 가정위탁지원센터(☎ 325-9080)로 문의하면 된다.

□ 서울시는 유기아동을 입양할 경우 관련 비용은 물론 입양수당 및 축하금 등을 지원하고, 가정 위탁할 경우에는 양육보조금, 대학입학금, 자립정착금 등을 지원하고 있다.

 

<입양할 경우 매달 양육수당지급, 내년부터는 입양축하금과 일부 교육비도 지원>

□ 먼저 입양을 원하는 시민은 국내 입양기관을 통해 절차에 따라 부모가 될 수 있으며, 입양에 필요한 비용은 시가 전액 부담한다.

❍ 국내입양(서울)기관

기관

업무

기관명

소재지

연락처

비고

 

 

입양

전문

기관

국내

국외

홀트아동복지회

마포구 합정동

331-7037

 

동방사회복지회

서대문구 창천동

332-3941~5

 

대한사회복지회

강남구 역삼동

552-1017

 

국내

성가정입양원

성북구 성북2동

764-4741

 

서울시

직영기관

국내

서울시아동복지센터

강남구 수서동

2040-4231

 

 

 

□ 또, 13세 미만의 아동을 입양할 경우 월 15만원의 양육수당을 지원하고, 장애아동의 경우 중증장애인 62만7천원, 경증장애인 55만1천원 등 양육수당을 포함한 의료급여 1종 부여와, 연간 260만원 한도 내에서 본인이 부담한 진료ㆍ상담ㆍ재활 및 치료에 소요되는 비용을 지원한다.

□ 특히 서울시 입양가정지원에 관한 조례제정(`2013. 8.1 공포)에 따라 내년부터는 입양축하금 최대 2백만 원(일반 1백만 원, 장애 2백만 원)과 고등학생 교육비를 예산범위 내에서 새롭게 지원받게 된다.

 

<가정위탁의 경우 양육보조금, 생활보장수급비, 의료 급여와 교육급여 지원>

□ 가정 위탁의 경우에는 만18세 미만의 아동을 가정에서 일정기간 위탁 양육하는 방법으로, 대리부모 자격은 20세 이상 60세 미만으로 성범죄 및 아동학대 전력이 없으면 참여 가능하다.

□ 위탁가정에는 아동 1인 기준 양육보조금 12만원, 생활보장수급비 36만원, 의료급여 및 교육급여(고등학생인 경우)가 지원된다.

□ 이외에도 대학에 입학하면 입학금 300만원, 18세가 되면 자립정착금 500만원, 직업훈련비와 미진학학생의 기술교육 및 검정고시 학원비가 분기별 60만원, 아동의 심리치료비와 상해보험도 지원한다.

□ 또한 전문 상담원들이 아동양육 중 겪게 되는 여러 어려움을 언제든 도와주고 학습지원 멘토링 연계, 아동자립 지원, 가족캠프 등의 사업을 통한 지원도 한다.

□ 보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가정위탁지원센터 홈페이지(www.seoul-foster.or.kr) 또는 전화 325-9080로 문의하면 된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댓글은 자유롭게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서울시 정책에 대한 신고·제안·건의 등은
응답소 누리집(전자민원사이트)을 이용하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누리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