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 결혼이민여성을 위한 다양한 취·창업 프로그램 운영

수정일2018-11-08

      서울시, 결혼이민여성을 위한 다양한 취·창업 프로그램 운영

 

□  서울시는 결혼이민여성의 경제적 자립능력 강화 및 다문화가정의 안정적인 생활을 위하여

    취·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  이번 사업은 서울시 거주 다문화가족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세대가 많고,

    취업률이 저조하여 이들을 위한 지원 프로그램이 절실하게 필요한 현실에 따라 마련되었다.

   ○ 여성가족부 발표 ‘2012년 전국다문화가족실태조사 결과’ 에 따르면 전체 다문화가족 중

      미취업자는 41.5% 으로,  특히 결혼이민여성의 취업률은 남성에 비해 더 낮은 실정이다.

   ○ 이런 문제를 해소하고자, 2010년도부터 서울시에서는 결혼이민여성을 대상으로

      취·창업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2012년에는 이중언어 상품판매원 양성과정,

      호텔 룸어텐던트 양성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99명의 결혼이민여성에게

      전문 취·창업교육을 실시한 바 있다.

 

                             ※ 2012년 결혼이민여성 취·창업지원 사업 교육사진

CAM_0379

사진 013

                        호텔 룸어텐던트 이론교육

                          호텔 룸어텐던트 현장실습

 

 

□  올해에는 결혼이민여성들을 위한 7개의 취·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해당기관의 사업현황은  첨부화일 참조   ------>  결혼이민여성 취차업지원 사업 현황

 

□  본격적인 사업 추진은 7~12월에 이루어지게 되며, 취·창업에 관심이 있는 결혼이민여성이면

    해당 기관의 모집기간 내 참가신청을 통해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으며,    교육수료 후에는

    취업상담과 취업지원 알선 등 실질적인 취·창업지원이 될 수 있도록 사후관리도 함께 할 예정이다.

 

□  이 외에도 서울시는 맞춤형 취·창업 교육의 확대 운영과 실제적 취업 등 일자리 연계를 위하여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여성인력개발기관 간 정보공유 및 네트워크를 강화하고자

    서울시 다문화가족 취·창업 중점기관을 운영하고 있다.

    ○ 다문화가족 거주 밀집지역인 서남권내 여성인력개발기관인 서부여성발전센터를

       지난 5월 서울시 다문화가족 취·창업 중점기관으로 지정하여,  다문화가족 맞춤형

       종합 취·창업 지원 체계를 구축하고 구직을 알선하는 등 실제적 일자리 연계를 추진하고 있다.

 

□  조현옥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취·창업 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하여

    결혼이민여성들이 여러 분야에서 각자의 능력을 발휘하고 실제적으로 취·창업함으로써

다문화가정이 경제적인 자립을 통해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겠다” 고 밝혔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여성가족정책실 - 외국인다문화담당관
  • 문의 02-2133-5081
  • 작성일 2013-07-1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