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무상보육 이후 증가한 어린이집 이용자의 93% 0~2세

수정일2018-11-08

담당부서 :  여성가족정책실 출산육아담당관

출산육아담당관  성은희  2133-5088  010-4793-6111
보육지원팀장    김정일  2133-5099  010-5398-7625
담 당 자        천주환  2133-5100  010-7374-0622
관련홈페이지(보육자료실)     iseoul.seoul.go.kr

무상보육 이후 증가한 어린이집 이용자의 93% 0~2세
 -「2012년 서울시 보육통계」결과 발표..어린이집 이용아동 및 시설수 모두 증가
 - 0~2세 어린이집 이용자 수 전년('11년) 대비 2만 2,679명(20%) 늘어나
 - 수요 증가로 어린이집도 433개소 늘어..82%는 영아보육하는 가정어린이집
 - 올해 영유아 양육수당지급으로 영아 어린이집 이용 증가율 44%→4% 급격히 감소
 - 39인 이하 소규모 영세시설 감소하고 100인 이상 대규모 어린이집 증가 추세
 - 市, 통계 결과 이용 수요 분석하고 실질적 보육 정책 마련해 나갈 것

□ 지난해 3월 무상보육을 실시한 이후 당초 어린이집에 보내지 않았던 0~2세 영아를
   어린이집에 보낸 가정이 대폭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0~2세 영아를
   어린이집에 보내지 않아도 양육수당을 지급하기 시작한 올해부터는 영아의
   어린이집 이용률이 대폭 감소(0~2세 어린이집 이용 증가율 지난해 44%→올해 4%)했다.

□ 서울시에 따르면 지난해 0~2세 무상보육 실시 이후 어린이집 이용자수는
   전년 대비 2만 4,472명 증가했다. 그리고 그 중 93%인 2만 2,679명이
   정책의 수혜 대상자인 0~2세 영아였다.

□ 서울시 전체 영아를 기준으로 보면, 무상보육 전에는 44%가 어린이집에 다녔지만,
   실시 후에는 절반 이상인 52%가 어린이집에 다니고 있었다.

□ 서울시는 이와 같은 내용을 담고 있는「2012년 서울시 보육통계(2012년 12월 기준)」
   결과를 발표했다.

 ○ 시는 서울시내 보육시설확충 및 보육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보육통계조사를 매년 실시하고 있다.

□「2012년 말 서울시 보육통계」에 따르면, 무상보육을 실시한 작년 서울의 어린이집
    시설수를 비롯해 어린이집 종사자, 어린이집 정원 및 이용아동이 모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0~2세 어린이집 이용자 수 전년 대비 2만 2,679명(20%) 늘어나..전체의 93%>
□ 우선, 서울시 전체 영?유아(0~5세) 인구 중 어린이집을 다니는 영?유아는
   23만 9,335명으로 전년('11년)보다 2만 4,472명(11.4%) 늘어났다.
   그 중 영아(0~2세)의 증가수는 2만 2,679명(93%)으로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으며,
   이 는 무상보육을 실시하지 않았던 전년대비 20% 늘어난 수치다.  
               
□ 특히, 서울시 전체 영아(0~2세) 25만 6,528명 중에서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영아는
   13만 4,174명으로 52%에 이르며, 이는 전년대비 무려 8%나 증가한 수치다.
               
<이용자 증가로 어린이집도 433개소 늘어..82%는 영아보육하는 가정어린이집>
□ 이용 수요 증가에 따라 어린이집도 늘어났다. 서울시 관내 어린이집 시설의 경우
   2012년 말 기준 6,538개소로 전년대비 433개소가 증가했으며, 그 중 특히 영아보육을
   담당하는 가정어린이집은 전체 어린이집 증가수의 82%(353개소)인 것으로 나타났다.
                

□ 이와 더불어 영아보육을 담당하고 있는 가정어린이집 시설 증가율도
   전년대비 7.6%에서 12.8%로 대폭 증가했다.

□ 시는 이와 같은 0~2세 영아 어린이집 이용자 수 증가 현상을 지난해
   영아(0~2세) 무상보육 실시에 따른 결과로 분석하고 있다.

<올해 영유아 양육수당지급으로 영아 어린이집 이용 증가율 44%→4% 급격히 감소>
□ 또한, 연도별 영아(0~1세) 어린이집 이용률 추이를 살펴보면 2010년부터 매년 10% 내외의
   증가율을 보이다가 2012년 무상보육 실시에 따라 이용자수가 갑자기 1만 6,319명까지 늘어나
   44%의 급격한 증가율을 보였으며, 2013년 3월 말 기준 통계자료를 토대로 분석한 결과,
   다시 이용 증가율이 4% 이내의 급격한 감소세로 바뀌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 이는 올해부터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을 이용하지 않는 만 5세 이하 영유아에게 양육수당을
   지급함에 따라 영아(0~1세)의 학부모들이 무리하게 어린이집에 보내는 사례가 감소하게 된 것으로 시는 분석했다.

□ 한편, 이번 통계 결과 중 가정어린이집(20인 이하)을 제외한 21인 이상 39인 이하 소규모
   영세시설은 전년대비 2.7% 감소하고, 100인 이상 대규모 어린이집은 0.1% 증가하고 있는 추세인 것도 눈에 띈다.
 

□ 성은희 서울시 출산육아담당관은 “무상보육 실시 이후 어린이집의 이용자나 시설수, 종사자 모두 늘어난 것이
   통계로 확인됐다”며, “이번 자료를 통해 정확한 이용수요를 검토?분석하고, 이에 맞는 실질적 보육 정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여성가족정책실 - 출산육아담당관
  • 문의 2133-5100
  • 작성일 2013-04-15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