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북서울미술관 이주용 사진관 전시 안내

수정일2016-05-11

이주용사진관 이미지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은 이미지의 생산과 소비에 무감각해진 현재의 시점에서, 점차 사라져가는 사진관을 미술관 공간 안에 재현하는 이주용 사진관전을 개최한다.

 

30여 년의 세월동안 수천 점에 달하는 사진이미지들과 카메라 등을 수집해온 이주용 작가는 사진발명 초기시대의 사진들을 비롯한 수집품들을 당대 사회와 문화에 대한 기록으로 인식하고, 이를 체계적으로 분류하여 아카이빙 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전시는 이러한 아카이브를 토대로 시간과 역사, 기억, 정체성 등에 관한 관심을 작업으로 풀어내는 이주용의 사진관을 통해 근대 이후 중요한 시각이미지로 자리매김한 초상사진이 가지는 의미와 그 안에 담겨있는 사람들에 관한 이야기를 하고자 한다.

 

사진술의 발명에 따른 초상사진은 특권층의 전유물이었던 초상이미지를 모든 계층이 소유할 수 있도록 하였다. 우리나라에서는 1900년대 초반부터 조선인에 의한 사진관들이 개설되면서 초상사진의 본격적인 대중화가 이루어지기 시작하였다. 《이주용 사진관》은 이러한 초기 사진관을 모티브로 재현한 스튜디오에서 초상사진 촬영을 진행하는 프로젝트갤러리 1<천연당사진관 아트 프로젝트>와 초기 사진관 사진의 형식으로 제작된 초상사진이 전시되는 프로젝트 갤러리 2<길 위의 사람>으로 구성된다.

 

<천연당사진관 아트 프로젝트>는, 조선인에 의한 본격적인 사진관으로 1907년 문을 연후 사진의 보급 및 대중화에 노력함으로써 한국 사진사에 있어 중요한 상징성을 갖는 천연당사진관을 매개로 마련한 관객 참여형 초상사진 기록 프로젝트이다. 작가는 이 프로젝트를 위해 부귀영화와 권세, 자손번창 등 인간의 가장 보편적인 염원을 시각화한 <행락도>(라오미作, 2016)를 촬영의 배경으로 배치하고 근대 초기 사진관의 전형을 현재의 시각에서 재현하였다. 초상사진은 순간을 포착하여 존재에 영원을 부여하고자 하는 인간의 욕망에 따른 산물이며 사진관은 이러한 욕망을 실현하고자 하는, 현실에서 벗어난 공간이다. 과거와 현재의 시간이 혼재하는 판타지의 세계로 이끄는 이주용의 사진관은 평범한 일상의 순간을 벗어나는 특유의 기념비적인 순간을 경험하게하고, 이 특별한 순간을 자발적으로 기록하게 한다. 함께 전시되는 사진발명 초기시대와 한국, 중국, 일본 근대기의 인물사진 아카이브, 사진발명 당시의 프로세스로 제작된 이주용의 <찰나의 기억>시리즈는 <천연당사진관 아트 프로젝트>가 사진관을 통해 과거의 시간과 기억 그리고 동시대인들을 포함한 인간 삶의 역사에 관해 이야기하고 있음을 환기시킨다.

 

이주용은 주로 사물을 대상으로 오랜 시간과 고도의 집중력을 요하는 사진 발명 초기 시대의 프로세스를 활용한 사진을 제작해왔는데, 이러한 작업은 외형이 아닌 그 안에 내재된 본질과 원형을 찾기 위한 노력이었다. 서울시 공공분야에 근로하는 환경미화원 21명의 초상을 기록한 <길 위의 사람>시리즈는 이러한 노력의 대상이 사물에서 사람으로 옮겨간 결과물이라고 할 수 있다. 이주용은 동일한 직업을 가진 인물들의 초상을 초기 사진관 사진의 전통적 형식으로 기록함으로써 인물 개개인의 개성을 끌어내고 외형 뿐 아니라 내면까지 전달하고자 하였다.

 

이번 전시는 이주용 작업의 내용과 형식 모두에 있어서 중요한 분기점이 된다. <천연당사진관 아트 프로젝트>는 관람객의 참여에 의해 완성되는 열린 공간으로 제시되었으며, 특정한 직업에 종사하는 인물군을 촬영한 <길 위의 사람>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한국의 근대와 현대를 몸소 살아온, 1932년 이전에 출생한 시민들의 초상을 기록하는 프로젝트를 전시기간 중에 진행한다. 이러한 이주용의 새로운 시도는 과거 역사에 대한 기록을 넘어 동시대인들의 사회적 도큐먼트를 직접 만들어 가기 시작했다는 점에서 큰 의의를 가진다.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이 마련한 <<이주용 사진관>>전을 통해 초상사진이 드러내는 이미지의 힘과 그것에 스며든 사람들의 이야기를 음미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

 

< 전시 관련 사항 >

♦ 전시개요

  • 전시기간 : 2016-05-03 ~ 2016-08-15
  • 전시장소 : 북서울미술관 프로젝트 갤러리1,2
  • 부품/작품수 : 사진, 설치 / 100여점
  • 관 람 료 : 무료

관람시간

  • 하절기 (3월 ~ 10월) 화~금 10:00~20:00 (토·일·공휴일 19:00까지)
  • 동절기 (11월 ~ 2월) 화~금 10:00~20:00 (토·일·공휴일 18:00까지)
  • 서소문본관-뮤지엄데이 운영 : 매월 첫째, 셋째 주 화요일 22:00까지 연장
  • 북서울미술관-뮤지엄데이 운영 : 매월 첫째, 셋째 주 금요일 22:00까지 연장
  • 매주 월요일 휴관

문의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시립미술관 - 북서울미술관
  • 문의 02-2124-5266
  • 작성일 2016-05-11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