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난지아트쇼 7 UNKILLERABLE 전시 안내

수정일2015-10-26

난지아트쇼 7 UNKILLERABLE  전시 안내

 

서울시립미술관은 2012년부터 포스트뮤지엄이라는 비전하에 난지미술창작스튜디오의 국제화를 목표로 국내외 작가의 교류의 장을 마련하고 창작역량을 고취시킬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난지아트쇼’는 입주작가들 간의 교류와 신선한 예술적 담론을 실천하기 위한 전시프로그램으로서 2011년부터 운영되고 있다. 입주작가들이 스스로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기획, 실행하는 ‘난지아트쇼’는 올해 4월부터 시작해서 11월 말까지 총 8회에 걸쳐 진행된다.

 

9기 입주작가 서정희가 기획한 ‘2015 난지아트쇼’의 일곱 번째 전시인 <UNKILLABLE>전에서는 사회의 일원으로서의 예술가가 표현할 수 있는 범위는 어디까지이고, 그 표현의 한계를 규정짓는 것은 무엇인지 고민한 결과를 작품으로 선보인다.

 

흔히 예술가는 자유로운 영혼으로 무엇이든 시도해보고 도전할 수 있는 특별한 사람이라고 평가되곤 한다. 하지만 예술가 역시 사회의 일원으로서 자신이 속한 사회 내에서 허용가능한 표현의 범위와 한계가 있다. 그렇기 때문에 예술가는 항상 자신이 표현하고 싶은 대상과 목적을 사회의 수용범위에 견주어 가면서 작품을 제작하게 된다. 참여 작가들은 작품 제작 과정 속에서 발생하는 자체적인 혹은 타의에 의한 검열이 왜 발생하는지 질문하고, 나름의 결론을 내리고 작품으로 제작하였다.

 

박정기 작가는 길들여지는 상황들에 대한 은유를 주제로 서커스 무대와 사운드를 이용한 신작을 선보인다. 서정희는 이번 전시를 위해 사회의 규범에서 벗어난 사람들의 명단을 멜로디로 치환하고, 변형한 ‘HANGING FOR ANOTHER JOURNEY’을 제작하였다. 송수영은 개인이 자유롭다고 생각하면서도 한편으로는 자신을 응시하는, 혹은 개인 스스로가 의식하는 타자가 있다는 생각을 바탕으로 ‘보이는 것, 보이지 않는 것’을, 정문경은 작가들의 작업노트를 읊조리는 영상작품 ‘입 속의 검은 잎’을 선보인다.

  

< 전시 관련 사항 >

♦ 전시개요

  • 전시기간 : 2015-10-22 ~ 2015-11-01  2pm - 6pm(월요일 휴관)
  • 전시장소 : 난지미술창작스튜디오 난지전시실
  • 부문/작품수 : 설치, 영상 / 4
  • 관 람 료 : 무료

 

관람시간

  • 10:00~18:00(월~금) / 토,일,공휴일 휴관

 

문의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시립미술관 - 학예연구부
  • 문의 02-308-1071
  • 작성일 2015-10-26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