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유휴공간 건축 프로젝트 리-플레이:4개의 플랫폼 & 17번의 이벤트 전시 안내

수정일2015-10-26

건축적 상상력과 다양한 문화 활동으로 유휴공간을 재생하는 실험무대

 

  • 건축적 상상력과 다양한 문화 활동으로 유휴공간을 재생하는 실험무대
  • 도시의 시간을 품은 채 잠시 멈춰 있는 가능성의 공간, 유휴공간
  • 관객과의 소통과 유희의 장으로서의 문화 공간 모색

 

서울시립미술관은 ‘포스트 뮤지엄’이라는 비전 아래 관객을 위한 공간, 대중과의 소통, 타 장르와의 협업을 실천해왔다. 최근 도시재생 정책과 함께 화두가 되는 ‘유휴공간’을 주제로 하여, 이를 지역 거점 문화공간으로 활용하고자 하는 실험적인 건축 프로젝트 <리-플레이: 4개의 플랫폼 & 17번의 이벤트>를 선보인다.

 

1980년대 이후 서구에서 등장한 ‘도시재생’이라는 개념은 문화 콘텐츠를 통해 후기 산업도시를 재활성화하고, 낙후한 도시의 이미지를 개선하기 위한 도시문화정책을 포함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2000년대부터 ‘창조도시’의 개념과 함께 유휴시설을 문화와 접목하여 활용하려는 움직임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하지만 이러한 오래되고 빈 건물을 활용한 도시재생 과정에서 사용자와 지역 커뮤니티에 대한 고려와, 이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자연스럽게 유도할 수 있는 콘텐츠 및 프로그램에 대한 연구가 부족하다는 지적 또한 있어왔다. 그렇기 때문에, 관객과 커뮤니티가 직접 참여하고 창작 등 문화 활동의 주체가 될 수 있도록 유도하는 프로그램과 활동에 대한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이 전시는 관객이 문화 활동의 주체이자 대상이 되는 문화공간의 모습을 모색하고, 그 작동 가능성을 실험하는 무대라 할 수 있다. 이를 위해 네임리스건축(나은중, 유소래), 박천강x조남일, 신형철@shinslab, 안기현 + 신민재(AnLstudio) 등 4인/팀의 건축가는 일시적으로 멈춰있는 공간을 다시 재생(리-플레이)시키기 위한 건축적 상상력을 담아 4개의 플랫폼을 제안한다. 정소영 작가는 유휴공간이 지닌 유보된 도시의 시간과 역동 가능성을 특유의 조형언어로 풀어낸다. 그 밖에 워크숍, 강연과 상영, 멘토링 등 4개의 플랫폼에서 펼쳐지는 17번의 이벤트는 서울시립미술관이 지향하는 관객 참여의 장을 마련함으로써 창작과 배움의 놀이터로서의 미술관의 비전을 실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

 

첨부 : 리플레이_전시구성

 

< 전시 관련 사항 >

♦ 전시개요

  • 전시기간 : 2015-10-20 ~ 2015-12-13
  • 전시장소 : 서소문본관 1층
  • 참여작가 : 네임리스건축(나은중, 유소래), 박천강 x 조남일, 신형철@shinslab, 안기현+신민재(AnLstudio), 정소영, 다수의 강연자 및 감독, 창작자
  • 관 람 료 : 무료

 

관람시간

  • 하절기 (3월 ~ 10월) 화~금 10:00~20:00 (토·일·공휴일 19:00까지)
  • 동절기 (11월 ~ 2월) 화~금 10:00~20:00 (토·일·공휴일 18:00까지)
  • 뮤지엄데이 운영 : 매월 첫째, 셋째 주 화요일 22:00까지 연장
  • 매주 월요일 휴관

 

문의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시립미술관 - 학예연구부
  • 문의 02-2124-8942
  • 작성일 2015-10-26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