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나의 애장품을 전시장에! `2021년 돈의문박물관마을 시민수집가` 모집

수정일2021-01-25

□ 서울시는 돈의문박물관마을을 서울시민의 추억과 기억을 소환하는 ‘살아있는 마을’로 운영하고자 <2021년 돈의문박물관마을 시민수집가>를 공개 모집한다.

□ 이번 시민수집가 공개 모집은 방문객과 함께 추억을 느낄 수 있는 서울과 관련된 애장품과 스토리를 보유한 시민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당대 스타가 찍힌 추억의 광고 포스터, 옛날 라면봉지, 90년대~2000년대 잡지 등 추억이 담긴 소장품이 1점만 있거나 서울에서의 특별한 사연만 있어도 신청이 가능하다.

○ 모집분야는 ▴돈의문박물관마을 및 서울 관련된 소장품 소지자 ▴취미 및 여가생활 관련 수집가 ▴의식주 관련 각종 생활용품 수집가 ▴개인 스토리가 있는 근현대 소장품 및 자료 소지자 ▴오락실, 영화관, 초등학교 등 서울생활 관련 특별한 사연 보유자 ▴그 외 마을에서 전시하고 싶은 물품을 소지한 수집가이다.

□ 돈의문박물관마을은 2019년 새단장 이후,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문화공간이 되고자 시민 소장품 전시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공모를 통해 4명의 시민수집가가 선정되어 총 1,793점의 전시품이 총 5회 전시되었다.

○ 2020년 선정되었던 시민수집가 4명의 애장품은 ▴휴대전화와 삐삐(김평규님/통신기기) ▴전화카드 한 장으로 나누던 이야기들(홍혁기님/전화카드) ▴뛰뛰빵빵(김민찬님/자동차 카달로그)이라는 제목으로 전시되었으며, 코로나19로 인한 잦은 휴관에도 약 6,000명이 현장에서 전시를 관람하였다.

□ <2021년 돈의문박물관마을 시민수집가>로 선정되면 1년 간 마을 수집가로 활동하면서 전문 큐레이터와 협력해 자신의 애장품을 ‘시민갤러리’ 또는 ‘마을전시관’에서 전시할 수 있다.

○ 시민수집가에게 대여·기증받은 애장품은 각 물품 성격에 따라 분류되어 ‘시민갤러리’와 ‘마을전시관’에서 개별 스토리를 포함한 기획 전시로 선보일 예정이다.

□ 올해 <돈의문박물관마을 시민수집가 공개 모집> 접수는 1.18.(월)부터 2.12.(금) 16:00까지 우편, 전자메일 가능하며, 서울시 또는 돈의문박물관마을 홈페이지에서 제출서류를 내려받아 작성하여 제출하면 된다. 공개 모집에 대한 문의는 전화(☎02-739-6994) 및 전자메일(dmvillage0@gmail.com)로 연락 가능하다.

○ 제출서류 다운로드: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go.kr, 시정소식→고시▪공고), 돈의문박물관마을 홈페이지(www.dmvillage.info)

□ 백운석 서울시 문화정책과장은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돈의문박물관마을’은 지난해 시민수집가의 소중한 소장품들을 통해 관람객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수 있었다.”라며, “이번 시민수집가 모집을 통해 올해도 더욱 풍성한 전시와 연계 프로그램이 진행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전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문화본부 - 문화정책과
  • 문의 02-739-8296
  • 작성일 2021-01-18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