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집에서 박물관 체험, 서울역사박물관 전시 온라인 VR서비스

수정일2021-01-26

집에서 박물관 체험…서울역사박물관 전시 온라인 VR서비스
 - 전시실 유물 등 가상현실 재현 ‘온라인 전시관(VR)’ 모바일·PC 클릭·터치로 무료감상
 - <서울의 전차>, <의금부 금오계첩> 등 역대 기획전시 90개 총망라
 - 4월 말부터 큐레이터 등 전시해설 영상도 박물관 유튜브 채널 통해 순차 제공

1bb8a67f-2b57-430c-bcc6-b88c7480d4f6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서울역사박물관은 잠정 휴관에 들어갔지만, PC와 스마트폰만 있으면 집에서도 실제 박물관을 생생하게 느끼며 전시를 감상할 수 있다. 

서울역사박물관은 홈페이지 ‘온라인 전시관(VR)’ 서비스를 통해 개관 이래 지금까지 선보였던 총 90개 전시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서울역사박물관 홈페이지(http://www.museum.seoul.go.kr/) 초기 화면 메인 배너나 상단의 온라인 전시관 코너에 접속하면 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온라인 전시관(VR)’은 서울역사박물관 오프라인 전시실에 있는 유물, 설명 패널, 영상 같은 콘텐츠를 온라인에 완벽하게 재현한 가상현실 전시관이다. 클릭, 터치로 가상공간을 자유롭게 이동하며 마치 현장을 실제 걸어 다니는 것처럼 전시를 감상·체험할 수 있다.

 작년 말 시작했지만 박물관 휴관(2.24)으로 지금은 직접 관람할 수 없는 <서울의 전차>, <의금부 금오계첩>과 '17년 바티칸 박물관에서 개최한 <땅에서도 이루어지소서, 한국천주교회 230년 그리고 서울> 등을 비롯해 역대 모든 기획전시를 손쉽게 만날 수 있다.  

<서울의 전차> : 대한제국 초기 전차에 대한 희귀한 자료를 포함해 1890년 초부터 1904년, 1920~22년에 해당하는 희귀한 서울 사진들이 다수 들어있어 전시에 의미를 더한다. 전차 개통 120주년을 기념하며 개최된 이 전시는 전차의 운행 역사 및 전차로 인해 바뀌었던 서울의 모습, 사람들의 생활상을 볼 수 있는 전시다.
<의금부 금오계첩 - 의금부 도사들이 남긴 만남의 기록> : 조선시대 사법기관인 의금부의 기능을 살펴보고, 신임 의금부 관리들이 선배들과 나눠 가진《금오계첩》을 통해 당대의 관료 사회의 모습과 기록 정신을 알아볼 수 있는 전시다. 특히나『경국대전』,『추안급국안』등 문헌자료와《금오계첩》등 총 30여점의 유물을 통해 생생하게 조명하는 조선시대 의금부와 관료사회의 모습은 관람객의 기대감을 한층 높이고 있다. 

학예연구사가 들려주는 <서울의 전차>전시 해설은 박물관 유튜브에서 제공
전시를 보다 쉽게 이해하고 싶은 관람객을 위해 전시해설 영상도 온라인을 통해 4월 말부터 순차적으로 게재할 예정이다. 전시해설 영상은 박물관 유튜브 채널(www.youtube.com/seoulmuseumofhistory)을 통해 제공한다. 전시를 준비한 송인호 서울역사박물관장, 황혜진 학예연구사와 전희원 아나운서가 직접 전시장을 이동하며 설명하는 방식으로 전시를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 3월 ‘온라인 전시관(VR)’과 연계해 온라인 전시관 참여 인증샷을 남긴 시민들에게 상품을 주는 SNS 이벤트 <방구석 VR 전시회>가 큰 호응을 얻어 시즌2 이벤트도 준비 중이다. 시즌2 이벤트는 5월 중 서울역사박물관 SNS 채널에서 참여 할 수 있다. 

송인호 서울역사박물관장은 “코로나19로 직접 방문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관람객들이 어디서나 서울역사박물관 전시를 감상 할 수 있도록 온라인 서비스를 강화하겠다. 전시뿐만 아니라 박물관 교육 프로그램을 만날 수 있는 온라인 교육도 확대해갈 예정”이라며 온라인 전시와 더불어 온라인 교육프로그램의 활성화 계획도 밝혔다.

 

※ 자세한 사항은  서울역사박물관 홈페이지를 참고하세요.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학예연구부-교육대외협력과
  • 문의 02-724-0192
  • 작성일 2020-04-16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