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세상에서 가장 큰 시집 <지하철 승강장 안전문>…시민 창작 시(詩) 공모

수정일2019-06-17

서울시홈피배너_0605

 

□ 서울시는 지하철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바쁜 일상에 마음이 쉬어가는 시간을 선물할 새로운 시(詩)를 찾는다. 6월 17일(월)~7월 8일(월) 3주간, <지하철 승강장 안전문 시민 창작 시 공모>를 통해 200편의 시를 선정하고, 지하철 1~9호선, 분당선 총 299개역 승강장 안전문에 게시할 계획이다.

□ <지하철 승강장 안전문 게시용 시(詩)>는 지난 2011년부터 시민 공모를 통해 천만 서울시민에게 지하철을 기다리는 잠깐의 시간 동안 따뜻한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건네는 좋은 작품들을 게시해왔다. 올해도 바쁜 일상을 살아가는 지하철 이용 시민들의 지친 마음을 위로해 줄 ‘시민 시인’들의 새로운 작품을 기다린다.

□ 작품 응모는 남녀노소 자격제한 없이 누구나 참여 가능하고, ‘내 손안에 서울’ http://mediahub.seoul.go.kr/ 또는 공모전 홈페이지  http://www.subwaypoem.kr에서 시 작품 양식을 내려 받아, 작성 후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 이번 공모를 통해 게시되는 ‘시민 시(詩)’는 문학 평론가, 관련 학계 교수 등 전문가들로 심사위원회를 구성해 엄정한 심사를 거쳐 선정할 예정이다. 당선작은 8월 30일(금) ‘내 손안에 서울’ 및 공모전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하며, 오는 10월부터 승강장 안전문에 게시 작업을 시작할 계획이다.

□ <지하철 승강장 안전문 게시용 시민 시 작품 공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내 손안에 서울’ 홈페이지(mediahub.seoul.go.kr) 또는 공모전 홈페이지(www.subwaypoem.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고, 기타 문의는 시 공모 사무국(070-7566-9993)으로 연락하면 된다.

□ 강지현 서울시 문화예술과장은 “<지하철 승강장 안전문 게시용 시>는 시민들이 일상에서 쉽게 시를 만나는 기회”라며, “지하철 이용 시민들이 바쁜 일상에서 좋은 시 한 편을 읽으며, 지친 마음에 위로를 받을 수 있도록 이번 공모전에 많은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문화본부 - 문화예술과
  • 문의 02-2133-2561
  • 작성일 2019-06-04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