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베이징 수교 20주년' 문화로 새 역사 쓴다!

수정일2013-04-24

[서울-베이징 수교 20주년] 문화로 새 역사 쓴다!

 

사본 -_D9A0867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지휘자 정명훈 예술감독과 정상급 오케스트라 서울시립교향악단의 웅장한 하모니가 21일(일) 중국의 랜드마크 공연장인 국가대극원(国家大剧院, NCPA National Centre for the Performing Arts, Beijing)에 울려 퍼졌습니다.

 

이날 19시 40분부터 ‘서울-베이징 자매도시 20주년’을 기념해 열린「서울-베이징 교류의 해 개막식」에서 박원순 서울시장도 참석해 문화를 통한 도시 간 교류 의지를 명확히 하였습니다.

 

특히 이번 공연의 하이라이트는 세계 작곡계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그라베마이어상’을 수상한 작곡가 진은숙과 중국 상하이 출신의 생(笙) 연주자 우 웨이가 함께한 합작품 연주였습니다.  연주는 ▴베르디 ‘운명의 힘’ 서곡 ▴진은숙 생황 협주곡 ▴베토벤 교향곡 5번으로 구성, 휴식시간 없이 총 61분간 이어졌습니다.

 

서울시는 이 밖에도 ‘서울․베이징시 자매도시 20주년’을 기념한 서울의 대표 문화 콘텐츠가 4.21(일)부터 4.23(화)까지 북경시 곳곳    에서 집중적으로 선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세계적인 수준의 비보이와 팝핀 댄서들로 구성된 서울시 대표 B-Boy단인 <고스트크루>의   공연이 북경 798 예술의 거리 부근인 ‘Live Tank'에서 4.22(월)/ 4.23(화) 16~17시 각각 열리며 23일엔 박 시장도 참석해 격려할 예정!

 

 <고스트크루> 공연은 수준급의 비보잉과 팝핀(총 6명/ 비보이 3명, 팝핀 3명)을 동시에 볼 수 있는 기회로서, 국악공연을 시작으로    로봇 공연, 비보이‧팝핀 공연이 번갈아 또는 조화를 이루어 펼쳐진다. 또한 중국에서 활동 중인 비보이팀들의 단독공연 및 서울시 대표 B-Boy단의 연합공연을 통해 ‘문화’로 화합하는 모습도 연출됩니다.

 

공연하는 곳은 'Live Tank'로써  한국의 헤이리 예술마을과 유사한 ‘북경 798 예술의 거리’는 1950년대 세워진 군수산업기지를 변형   시키지 않고 그대로 간직한 채 예술의 거리로 변화된 대표적인 곳으로서 B-Boy 공연을 펼치는 ‘Live Tank'는 녹슨 철판 벽면, 철근        기둥 등 공장의 거친 느낌을 그대로 살린 곳입니다.

 

초반에는 전체적으로 잔잔한 느낌의 무빙에서 점차 역동적인 느낌으로 연출할 예정으로 마지막으로 갈수록 관람객들의 열기로   공연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할 예정입니다.

 

우선 중국에서 한국 전통문화를 알리는데 앞장서는 국악인 권태경씨가 판소리 및 가야금으로 아리랑, 중국노래 등도 선보이는 것으로 공연이 시작합니다. 이어 주의환기 차원에서 30cm 크기의 로봇들이 한류 노래 메들리, 싸이의 ‘강남 스타일’ 등의 음악에 맞춰 안무합니다. 뒤이어 서울시 대표 B-Boy단이 선정 전 참여했던 각종 대회 및 공연 편집 영상을 보여준 후 프리스타일로 1~2명씩 무대로 등장해 비보잉을 선보이고, 이어 귀에 익은 음악에 맞춰 잔잔한 느낌의 마네킹 공연을 선보입니다.

 

한편,  <서울시 대표 B-Boy단>은 서울의 각종 문화행사 및 해외 기념공연에 출연, 서울을 대표하는 문화사절단으로 활동하며 B-Boy의 위상을 높이는 한편, 서울시 및 자치구 등 공공기관과의 문화행사와 연계한 공연을 통해 B-Boy 대중화 선도에 앞장서고자 지난 3월    부터 서울문화재단이 구성하여 운영 중에 있습니다.  서울시 대표 B-Boy단에 소속된 비보이들은 세계 헤드스핀 다이렉트 1위, 한손 물구나무 상태로 회전하는 기술인「나인틴 나이티(Nineteen ninety)」 대한민국 1위, 대한민국 대 세계연합팀 배틀대회 「Match One's Skll. vol3」  한국대표 출신, 유연함을 기술로 하여 신체를 자유자재로 움직여 춤을 추는 Flexible B-Boy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서울시 대표 B-Boy단에 소속된 ‘Animation Crew'는 세계 최고의 퍼포먼스 팀으로 수많은 공연 및 CF, TV에 활동 중이며, 각종 국제대회에서 수상한 경력이 있는 유명한 팀입니다

 

 박원순 시장은 “문화말로 정치와 이념을 넘어 도시 간, 국가 간 화합의 교류 매개가 될 수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 이번 북경 서울시향 공연의 진정한 메시지”라며 “서울-베이징 자매도시 20주년이 또 다른 출발점이 될 수 있도록 도시 간 실질적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문화관광디자인본부 - 문화정책과
  • 문의 2133-2528
  • 작성일 2013-04-24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