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은 미술관 국제컨퍼런스 개최

수정일2017-08-24

 

730_330

 

서울은 미술관국제컨퍼런스 개최

서울시는 공공미술을 통해 서울시민의 보다 나은 삶이라는 공공적 가치를 추구하고 도시 공간에 신선한 예술적 상상력과 인간적 정취를 담고, 사라져가는 장소의 고유한 역사와 기억을 보존함으로써 시민이 안정감과 친밀감을 느끼는 도시 서울을 만들고자 새로운 공공미술 「서울은 미술관」 사업을 추진합니다.

이에, 「서울은 미술관」 미래적 방향제시를 위한 국제컨퍼런스를 개최합니다. 국제컨퍼런스에서 공공미술의 동시대 상황을 진단하고 성공적인 공공미술 정책 및 사례발표 등을 통하여 공공미술 담론을 공유할 수 있을 것입니다. 또한 공공미술이 어떻게 도시를 변화시킬 것인가에 대한 질문을 통해 앞으로 서울시의 의미 있는 공공미술 프로젝트를 실행하고, 만들어가고자 합니다.

 

♦ 일시 : 2016년 12월 13일(화) ~ 14일(수) 10:00-17:00

♦ 장소 :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20F)

♦ 주제 : 공공미술의 동시대적 흐름진단과「서울은 미술관」방향제시

♦ 주최·주관 : 서울특별시

♦ 참여대상 : 참석을 원하는 시민, 국내외 전문가(정책가, 예술가), 관계자 등  

♦ 사전등록 : http://onoffmix.com/event/84665 ※ 행사당일 현장접수 가능

⇒ 문의 : 02-6000-2514 (사무국)

 

전체 프로그램 (아래 일정 및 연사는 상황에 따라 변동될 수 있습니다.)

01

02

 

□ 12월 13일(화)

 

개회식

10:00~10:40 개회식 / 기조연설 「서울은 미술관」추진방향 및 현황

 

세션 1. 공공미술은 서울에 꼭 필요한 것인가?

10:50~12:00 (좌장 : 박성태(정림건축문화재단 상임이사))

- 서울시 공공미술 회고와 전망 : 50년± / 박삼철(서울디자인재단 상생본부장)

- 청계천복원으로부터 생각하는 서울의 공공미술 / 최태만(국민대학교 미술학부 교수)

 

13:30-15:30

- 도시재생과 공공미술 / 김선아((주)에스에이케이 건축사사무소 대표)

- 공공공간 속의 공공미술: 장소성, 공공성, 지속가능성의 문제 / 조경진(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 교수)

 

세션 2. 도시의 삶과 예술 해외 연사 프로젝트 발표

14:40-15:30

- 도시의 공공성 : 예술을 통한 사회변화 / 패트리샤 월시(Patricia Walsh, 미국예술연합/미국)

 

세션 3. 시민공감 공공미술 제안

15:50~17:00

- 시민이 찾은 길 위의 예술 발표 / 시민대표

- 만리동에서 온 편지 발표 / 참여시민

 

1214()

세션 4. 세계의 공공미술 해외 연사 프로젝트 발표

10:00-12:00

- 도시를 풍요롭게 만드는 예술 / 헬라 헤른베르그(Hella Hernberg, Urban Dream Management/핀란드)

   * 상기 연사는 사정에 따라 변동될 수 있습니다.

- 공동체를 위한 예술행위 / 저스틴 개럿 무어(Justin Garrett Moore, 뉴욕 공공디자인 위원회/미국)

 

세션 5. 내생애-단한곳 단한점

13:30-14:00

- 단한곳 단한점 작가제안 발표 / 선정작가

- 도심제조지역 공공미술 결과발표 / 서울디자인재단

 

세션 6. 서울은 (공공) 미술관 패널토론

14:10-16:40 (좌장 : 양현미(상명대학교 교수))

- 주제 1. 공공장소에 세워진 조형물의 주인은 누구인가?

- 주제 2. 예술이도시공간에 어떻게 개입해야 하는가?

 

서울은 미술관 선언

16:40-17:00

-「서울은 미술관」선언 / 공공미술 프로젝트의 약속

- 폐회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디자인정책과
  • 문의 02-2133-2726
  • 작성일 2016-12-06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