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SeMA 청춘극장」찾는 어르신 관람객 1만명 넘어

수정일2016-08-10

 

서울시는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의「SeMA 청춘극장」에 ’16. 7월 현재까지 동북부지역 어르신 1만 명 이상이 찾았다고 밝혔다. 북서울미술관은 노원구청과 함께 ’16년부터 매주 화요일과 금요일에 미술관 다목적홀에서 동북부지역 어르신들을 위해 추억의 영화부터 최신영화까지 다양한 영화를 상영해 오고 있다.

※ SeMA: Seoul Museum of Art(서울시립미술관의 약자)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의 「SeMA 청춘극장」은 2013년에 개관하였으며 65세 이상 어르신들이 주요 관람객으로, 최신 영상·음향시설과 함께 영화를 관람할 수 있어 어르신들의 만족도가 높다.

 

  • 「SeMA 청춘극장」을 매주 찾고 있다는 노원구에 사는 A 어르신은 “기존에는 실버카페나 공원 등지에서 시간을 보내는 경우가 대부분이었으나,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에서 영화도 보고 전시 관람도 하는 재미가 쏠쏠하다.”라고 말했다.
  •  노원구에 사는 B 어르신은 “처음에는 미술관에 들어가기가 망설여졌는데 지금은 집과 가까운 미술관에서 무료로 영화 상영을 하니 어렵게만 생각했던 미술관의 문턱이 낮아졌다.”고 말했다.

 

특히「SeMA 청춘극장」은 회당 약 200명 이상의 어르신이 관람하는 프로그램으로 동북부지역 문화사업 중 성공적으로 정착되었다는 것이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관계자의 평가다.

  • 서울시립미술관 김홍희 관장은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이 위치하는 노원구는 주거지 중심의 베드타운이 형성되어 있고 노인 인구의 대부분이 몰려 있는 것이 특징이다.”라며 “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문화프로그램 마련으로 지역 주민의 만족도를 제고하여 지역커뮤니티 공공문화 복합단지(Complex)로서 역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SeMA 청춘극장」은 매주 화요일, 금요일시에 미술관 다목적홀에서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영화를 상영하는 문화프로그램이며, 선착순으로 영화 관람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시립미술관 홈페이지(sema.seoul.go.kr)북서울미술관으로 문의(02-2124-5248)하면 된다.

 

<SeMA 청춘극장 상영예정작>

8. 2(화) 이장과 군수(한국)
8. 5(금) 연가시(한국)
8. 9(화) 혹성탈출(미국)
8.12(금) 해바라기(미국)
8.16(화) 반창꼬(한국)
8.19(금) 체포왕(한국)
8.23(화) 아웃 오브 아프리카(미국)
8.26(금) 쉘브르의 우산(이탈리아)
8.30(화) 미쓰GO(한국)

☞ 일 시 : 화요일, 금요일 오후2시
☞ 장 소 : 북서울미술관 다목적홀(지하1층)
☞ 이용방법 : 선착순 무료입장

 

☞ 미술관 관람시간

  • 하절기 (03월 ~ 10월) 화~금 10:00~20:00 (토·일·공휴일 19:00까지)

  • 동절기 (11월 ~ 02월) 화~금 10:00~20:00 (토·일·공휴일 18:00까지)

  • 서소문본관-뮤지엄데이 운영 : 매월 첫째, 셋째 주 화요일 22:00까지 연장

  • 북서울-뮤지엄데이 운영 : 매월 첫째, 셋째 주 금요일 22:00, 마지막주 수요일 22:00까지 연장

  • 매주 월요일 휴관

  • 서울시립미술관 홈페이지 바로가기

  • 북서울시립미술관 홈페이지 바로가기

 

청춘극장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시립미술관 - 학예연구부
  • 문의 02-2124-5208
  • 작성일 2016-08-08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