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분야 홈페이지 - 서울특별시



새소식

새소식

<불도저시장 김현옥 展> 서울역사박물관에서 첫 전시

수정일2016-06-29

서울역사박물관 <불도저시장 김현옥> 전시 개최
 - 강변도로, 세운상가, 여의도 윤중제, 남산 1,2호 터널을 건설하여 지금의
   서울 모습을 갖추어간 김현옥 서울시장에 관한 첫 전시
 - 6.30(목) 개막식을 시작으로 8.21(일)까지 서울역사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진행

보도자료 바로가기->

전시회 포스터

서울역사박물관은 <불도저시장 김현옥>에 대한 전시를 7월 1일(금)부터 8월 21일(일)까지 기획전시실에서 개최한다.

1960년대 서울은 판잣집이 가득했고, 도로 위로는 자동차와 전차, 사람이 서로 얽혀있었다. 김현옥 시장은 도로확충, 변두리 지역 개발, 도시입체화, 한강과 여의도 개발, 판자촌 철거 및 시민아파트 건설등을 통해 서울을 지금의 모습으로 변화시켰다.

하지만, 1970년 4월 8일 마포구 창전동 ‘와우시민아파트 붕괴사건’으로 속도전을 벌이던 시민아파트 건설사업은 중단되었으며, 김현옥 시장은 그 책임을 지고 시장직에서 물러나게 되었다.

이번 전시는 김현옥 시장과 함께 활동한 인물들의 증언을 통해 김현옥 시장에 대한 다양한 모습들을 살펴볼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또한, 김현옥 시장은 서울시장에서 퇴임한 뒤 교장선생님으로 부임한다. 그 시절 제자들과의 추억을 통해 불도저시장이라는 별명 뒤에 가려진 ‘인간 김현옥’의 모습도 소개하였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 담당부서 서울역사박물관 - 전시과
  • 문의 724-0274
  • 작성일 2016-06-29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